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헬시라이프

당뇨병은 인슐린 저항성이 높아져 혈당이 잘 조절되지 않는 질환이다. 식후에 높아지는 혈당이 에너지로 사용되지 않고 잉여 포도당으로 혈액 속에 존재하는 시간이 장기간 지속되면 눈, 신장, 신경, 혈관 등에 심각한 합병증이 생길 수 있어 위험하다.


장다현 운동전문가가 의자를 이용해 스쿼트 동작을 하고 있다
장다현 운동전문가는 하이닥과 함께 의자를 활용한 식후 혈당 관리 운동법에 대해 소개했다. 장다현 운동전문가는 “이번에 소개하는 운동법은 의자를 활용해 운동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도 보다 쉽게 따라 할 수 있다”며 “식사를 하고 가벼운 운동으로 높아진 식후 혈당을 조절한다면 합병증을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다.



1. 허벅지 앞 스트레칭

“양쪽 각각 15초씩 진행”

① 골반 너비로 서서 앞에 의자를 잡는다.
② 한쪽 다리를 뒤로 접어 발등을 잡아 무릎이 앞으로 나오지 않도록 당긴다.

2. 종아리 스트레칭

“양쪽 각각 15초씩 진행”

① 양손으로 의자를 잡고 양쪽 다리를 앞뒤로 어깨너비의 두 배로 벌린다.
② 뒤로 뻗은 다리의 뒤꿈치를 바닥에 붙이고 앞 쪽 다리를 천천히 굽힌다.

3. 스쿼트

“12회 1세트 진행”

① 다리를 어깨너비, 발끝은 15도 바깥으로 향하게 하고 선다.
② 고관절과 무릎을 접어 허벅지와 바닥이 수평이 될 때까지 앉았다가 일어난다. 이때 힘이 든다면 횟수를 조금 줄여서 진행해도 좋다.

4. 둔근 운동

“12회 1세트 진행”

① 양손으로 의자를 잡고 골반너비로 선 후 한쪽 다리를 길게 뻗어 뒤로 보낸다.
② 허리가 꺾이지 않도록 복부에 힘을 준다.
③ 다리를 뒤로 보내며 엉덩이에 집중한다.

5. 종아리 운동

“12회 1세트 진행”

① 양손으로 의자를 잡고 골반너비로 선다.
② 발뒤꿈치를 들어 올려 종아리에 힘이 들어오는 것을 느끼고 천천히 내린다.

6. 햄스트링 스트레칭

“양쪽 각각 15초씩 진행”

① 의자에 바로 앉은 자세에서 한쪽 다리를 앞으로 뻗어 발뒤꿈치만 바닥에 붙이고 발끝을 몸 쪽으로 당긴다.
② 허리를 곧게 펴고 상체를 천천히 바닥 쪽으로 숙인다.

도움말 = 장다현 운동전문가
영상 = 하이닥 신정우 PD (hidoc@mcircle.biz)

Smart tag : 당뇨(인슐린비의존) 당뇨합병증 간·담낭·췌장

뉴스 작성자

황래환 사진

황래환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헬스, 건강, 의학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