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당뇨, 고혈압 등 만성질환 치료를 위해서는 꾸준한 건강 관리를 해야 한다. 무엇보다 환자 스스로가 참여해서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것과 세밀한 정보를 기록하는 하는 것이 중요하다.

과거에는 당뇨 수첩 등에 자신의 혈당과 이상수치 등을 적어서 병원을 방문했다면, 이제는 자신의 수치를 스마트폰에 기록하고, 내원시 기록을 토대로 주치의의 개인 맞춤형 진료를 받아볼 수 있다. 바로 만성질환 관리 솔루션 앱 ‘웰체크’를 통해서다. 디지털 헬스의 시대에 맞는 건강 관리 앱이다.


병원에서 QR코드를 통해 '웰체크' 다운로드를 다운로드하는 장면


'웰체크'는 혈당과 혈압수치를 기록할 수 있고, 복약 알람을 통해 약 먹을 시간을 챙겨주고, 의학전문가들이 알려주는 각종 건강 콘텐츠를 받아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최근 디지털헬스케어 분야에서는 질병의 사전 예방 및 예측, 그리고 환자의 역할 확대를 통해 개인 맞춤형 정밀의료가 이슈다. 이에 웰체크는 ‘주치의가 함께하는 건강관리 솔루션’으로 환자가 직접 앱에 기록한 정보를 의사가 확인할 수 있다.


주치의가 진료시 웰체크 관련 정보를 모니터링하는 장면


무엇보다 웰체크는 병원 내원 시에 환자가 기록한 결과를 토대로 주치의의 상세한 맞춤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최근 3개월간의 혈압, 혈당, 복약 추세와 시간대별, 상황별 분석 결과도 진료실에서 한눈에 확인할 수 있어서 환자 스스로 건강 상태를 인지하고 더 적극적으로 치료에 임하게 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서울W내과 최준우 원장



웰체크를 병원에서 사용하고 있는 내과 전문의 최준우 원장은 “환자가 혈당, 혈압을 기록하면, 의료진 웹화면에서 확인이 가능해서 검토가 편하고 환자와 같이 보기 좋다”고 말하며 “환자들이 자신의 기록이 병원에서 공유되고 의료진에 의해 자신에게 다시 프레젠테이션 되고 관리 된다는 것에 만족해 하는 분이 많다”고 밝혔다.

또한, 최준우 원장은 "웰체크를 사용하는 환자들은 실제로 스스로 하려고 하니 혈압을 측정하는 방법, 시기라든가 혈당측정 시간, 요령까지 질환에 대해 더 관심을 가지게 되고 더 공부를 하고 관리에 적극적이 되어 간다"고 말하며, "실제 모바일 헬스케어 관련 논문에 따르면, 모바일앱으로 혈압, 혈당을 측정하고 운동, 식이를 관리한 그룹에서 고혈압환자의 경우는 복약순응도와 혈압감소효과가 개선되었고, 당뇨병환자들에게서도 당화혈색소가 유의하게 감소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고 전하며 웰체크 사용에 대한 소신을 가지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웰체크 화면
사용 방법은 ‘웰체크’ 앱을 핸드폰에 설치 후 본인의 혈압, 혈당 등의 건강데이터를 입력하고, 복약 알람 설정을 한다. 설치한 웰체크는 본인이 다니는 병원을 등록하여 연계할 수 있고, 주치의는 입력된 건강데이터를 가지고 진료실에서 분석자료를 기반으로 맞춤 진료 케어를 진행할 수 있다.


웰체크는 환자와 의사가 현장 대화만을 통해서 이뤄졌던 진료를 환자가 직접 기록한 정보를 분석해 ‘같은 진료시간’에 최적의 맞춤형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 건강 솔루션이다.


도움말 = 내과 최준우 원장


웰체크의 기능

Smart tag : 당뇨(인슐린의존) 당뇨(인슐린비의존) 당뇨합병증 고혈압 고지혈증(이상지질혈증) 간·담낭·췌장 혈관

뉴스 작성자

이찬란 사진

이찬란 하이닥 편집국장

프로필 보기
  • 전문 건강, 의학
  • 이메일 cllee@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