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족저사마귀는 다른 사마귀와 동일하게 HPV(인간유두종 바이러스)에 의해 발의 피부가 감염되어 발생하는 감염성 질환입니다. 표면이 거칠고 검은 점으로 보이기도 하는데, 이는 피부에 있는 혈관이 표면으로 확장되어 출혈된 것이 붉거나 검은 점으로 나타나는 것입니다.

족저사마귀 발견 후 손으로 긁고 떼어내거나 손톱깎이 등으로 도려내면서 제거하는 것은 증상을 오히려 악화시킵니다. 없어지는 것이 아니라 다시 자라나며 전염과 재발로 이어집니다. 또한, 없애기 위해 손으로 만질 경우 손톱 주변부까지 바이러스가 전염이 됩니다. 그러므로 전문가의 정확한 검진(확진)이 중요합니다.


족저사마귀
◇ 검진 받아야 하는 이유는?

족저사마귀 검진을 받아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발바닥에 생기는 족저사마귀는 발바닥에 딱지가 생기는 듯한 모습이 발견되고, 각질이 두꺼워지는 등 특유한 사마귀 모양이 보이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발바닥에 족저사마귀가 발생하면 흔히 단순한 굳은 살이나 티눈으로 혼동되기 쉬울 것입니다.

발에 발병했다는 것, 통증과 생김새가 유사하기 때문에 족저사마귀는 티눈과 구분하는 것이 어렵습니다. 티눈은 주로 발가락이나 발바닥에 발생합니다. 신발이 작아서 압력을 많이 받는 부분에 지속적으로 물리적 자극이 생기며 각질층이 두꺼워져 발생하게 됩니다. 티눈과 굳은 살은 압력의 원인을 제거하고 무리를 주지 않으면, 자연적으로 증상이 완화되고 개선될 수 있습니다.

또한, 직접적으로 압력을 가할 때 통증이 있습니다. 치료 방법은 냉동요법과 레이저치료, 약물치료입니다. 족저사마귀는 원인인 바이러스를 제거하지 않았기 때문에 개선되지 않고 재발합니다. 사마귀는 옆에서 잡는 형태로 압력을 가할 때 통증이 더 심합니다. 확장된 모세혈관 내의 혈전으로 인하여 족저사마귀의 경우에는 판이 형성되어 작은 붉거나 검은 반점이 보이게 됩니다.

약국에서 처방 받은 티눈 밴드로 병변을 불린다거나 티눈약을 바른 후 낫지 않을 때 비로소 전문의를 찾는 것이 아니라 의심이 되고 증상이 나타난다면, 즉시 감별을 위하여 전문의를 찾아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족저사마귀를 포함한 사마귀는 전염원으로부터 전염을 일으킵니다. 본인 신체 내의 사마귀 주변 부위인 발가락, 발바닥, 손으로 전염될 수 있습니다.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느끼게 되며, 병변이 더욱 퍼지며 불안함을 느낄 것입니다. 또한, 면역력이 약한 접촉자나 수건 등을 함께 사용하는 가족과 타인에게 옮길 수도 있습니다. 피부의 상처가 발생하게 되면, 그곳을 통해 감염을 일으킬 수도 있으며 목욕을 할 때에 때수건을 사용하면 눈으로는 확인할 수 없지만 작은 상처가 발생하여 퍼지게 됩니다.

사마귀는 자주 재발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사마귀가 있는 핵심 조직과 주변부에 있던 바이러스까지 완전히 제거하지 않았을 경우나 이미 감염되어 있는 상태에서 눈에 띄지 않을 정도의 것이 남아 있다가 다시 자라는 경우에는 재발할 수 있습니다. 몸의 면역력이 저하되는 환절기, 겨울철 같은 때에는 더욱 잘 발생하고 재발이 쉽습니다.

당장의 사마귀를 제거한 후에는 언제든지 재발할 수 있다는 것을 인식하여야 합니다. 따라서 규칙적인 생활패턴, 꾸준한 운동, 건강한 생활과 식습관, 스트레스 관리 등 면역기능을 관리하고 타인의 물건을 함께 쓰지 않음으로 바이러스에 노출되고 감염되지 않도록 유의하고 예방해야 합니다.

흔히 나타나는 융기된 사마귀인 심상성사마귀, 편평성사마귀, 물사마귀 등은 피부 바깥으로 드러납니다. 하지만 족저사마귀는 일반적인 사마귀와 달리 피부 안쪽 속으로 깊이 파고 들어가 있습니다. 발바닥은 걸을 때 체중이 실리기 때문에 압력을 받게 됩니다. 불편한 통증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 치료 방법은?

전문가의 검진으로 인한 족저사마귀 확진 후에는 사마귀가 있는 조직을 완전히 파괴하는 치료를 하게 됩니다. 전기를 소작하여 치료하는 방법, 항암제를 국소에 주사하는 방법, 레이저로 치료하는 방법, 냉동치료법 등 치료 방법이 있습니다.

사마귀의 가장 보편적인 치료 방법은 냉동치료입니다. 냉동치료 방법은 극저온의 액화 질소를 환부에 국소적으로 도포하는 것이며, 사마귀와 주변 조직이 파괴되어 피멍이나 물집이 생기고 딱지가 형성되어 떨어지게 됩니다. 총 2~4주 간격으로 반복적인 치료를 하게 됩니다. 비교적 시술 시간이 짧고 간단하며 통증이 적기 때문에 어린 아이도 부담 없이 치료가 가능합니다.

발바닥에 생기는 족저사마귀는 재발과 주변부로의 전염 등으로 치료가 쉽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초기 전문의의 검진을 받고 시간을 들여 치료를 지속한다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피부과 전문의의 확실한 검진을 통해 대책을 세우고 적절한 치료와 시술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김우진 원장 (피부과 전문의)

Smart tag : 사마귀 피부

뉴스 작성자

김우진 사진

김우진 피부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 전문 탈모, 모발이식, 아토피, 백반증, 실리프팅
  • 소속 진피부과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