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헬시라이프

미녀는 잠꾸러기라는 말이 괜히 있는 것이 아니다.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Psychology Today는 22일 수면은 신체가 회복하기 가장 좋은 시간으로 잠을 잘 자면 스파를 받은 것과 비슷한 결과를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잠을 자는 동안 세포 건강에 도움을 주는 호르몬이 일하며 우리의 외모를 젊게 만들기 때문이다.

반면 잠을 제대로 자지 못하면 주름, 거친 피부, 부은 눈, 푸석한 머리 등의 증상과 함께 노화가 가속화되고, 이로 인해 많은 시간과 돈을 화장품 등의 미용에 투자하게 된다. 잠을 잘 자면 젊어지는 이유가 무엇인지 자세하게 알아보도록 하자.

잠 자는 모습

세포 성장 및 회복
잠을 자는 동안 몸은 손상된 세포를 고치고 새로운 세포가 성장한다. 또한, 노화와 질병을 유발하는 자외선과 같은 환경적 원인에 반하는 생물학적 방어 기제를 강화하고 콜라겐 등의 단백질 생산을 증가시킨다.

인간 성장 호르몬 분비
인간 성장 호르몬(HGH, Human Growth Hormone)을 자연 보톡스라고 부르기도 하는데, 이는 세포, 조직, 그리고 신체 전체의 장기 기능을 회복시키는 강력한 호르몬이다. 신진대사를 조절하는 데 도움을 주고 강한 면역 기능을 제공하며 심장병이나 당뇨병과 같은 질병으로부터 보호한다. 잠을 자면 밤마다 HGH가 방출되는데, 이는 머리카락, 피부, 손톱 등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또한, HGH는 콜라겐 생성의 필수 성분이다.

수분 공급 및 유체의 건강한 분배
수면은 신체에 수분을 공급하고 과잉액체잔류를 방지하는 데 도움을 준다. 탈수와 과잉액체잔류는 피로와 노화의 중요한 원인이다.

건강한 혈액순환 및 느린 동맥 노화
잠을 잘 자면 혈압을 낮추고 혈관을 이완시키며 혈류를 개선해 영양분과 건강한 색의 피부를 가져온다. 또한, 수면은 심장과 혈관의 노화를 늦춘다. 원활하지 못한 혈액순환이나 동맥 노화는 피부나 모발에 노화가 나타나는 주요 원인이 된다.

스트레스 감소
스트레스는 코티솔의 생성과 활성산소 세포를 증가시키고 몸이 스스로 회복하는 능력을 약화하는데, 이는 외모에 영향을 미친다. 또한, 수면은 염증을 억제하는 데 도움을 주고 스트레스와 관련된 노화 촉진 세포 손상을 감소시킨다.

Smart tag : 만성피로증후군 주름 스트레스 피부

뉴스 작성자

유희성 사진

유희성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건강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