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임신 · 육아

코로나19 감염 사태에서 임산부가 고위험군으로 언급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적극적인 예방관리가 무엇보다 필요하다. 하지만 임산부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아도 안전한지에 대해 현재 불분명한 상황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한 화이자는 임상 시험 과정 중 임신하게 된 여성들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하지만 이에 대한 안전성을 입증할 만큼 자료가 충분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17일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자로 임산부와 수유 여성을 포함시켰다. 이에 대한 안전성 검증은 아직 불확실하지만, 그들의 감염 위험성을 고려해 백신 접종을 권고했다. 미국산부인과학회(ACOG)는 그들이 백신 접종을 원하지 않는다면 그 결정 또한 지지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FDA의 생물의약품평가연구센터(CBER) 마크스 소장은 최근 CNN 인터뷰에서 “임산부가 백신을 맞겠다고 결정할 수 있지만, 현 시점에서 이를 권고하지는 않는다”며 “개인의 판단에 맡겨둘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또한, ACOG는 “임신 혹은 수유 중인 여성에게 mRNA 백신 사용에 대한 안전성 검증은 되지 않았고 임산부와 태아에 대한 잠재적 위험은 알려져 있지 않다”고 경고했다.

임산부

임산부를 백신 임상시험에서 제외시킨 가운데, CDC는 현재 허가를 받은 mRNA 백신이 “임산부와 수유 중인 소아에게 위험을 주지 않을 것이다”라며 “임산부가 의료 종사자와 같은 백신이 권장되는 소속에 포함되어 있을 경우 백신을 접종해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CDC는 mRNA 백신은 생백신이 아니기 때문에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낮고, 임산부와 더불어 수유 중인 소아에서도 감염 위험도가 낮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또한, 11일 FDA로부터 긴급사용승인을 받고 접종을 시작한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 백신을 접종한 사람들의 경우 임신을 피할 필요가 없다는 의견이 나왔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열이 난다면?
18~55세의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한 백신 임상시험 결과, 참가자들의 일부가 접종 후 피로, 오한, 근육통, 관절통, 두통 등을 포함한 가벼운 독감과 같은 증상을 보였다. 또한, 첫 번째 접종 후 3.7%, 두 번째 접종 후 15.8%의 참가자들의 체온이 38℃ 이상으로 증가했다.

ACOG 지침에 따르면 백신 접종 후 열이 나는 임산부는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제제를 복용하도록 해야 한다. 열은 임산부에 이상반응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조절 관리가 필요하다. 아세트아미노펜은 임신 중 복용해도 안전하며, 백신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를 통해 접종한 부위의 통증과 같은 다른 부작용도 치료할 수 있다.

Smart tag : 임신 코로나19(CVD19) 폐렴 인후통 호흡곤란 예방접종 인후두 폐/기관지 임신/출산/산후 임신(생애주기)

뉴스 작성자

유희성 사진

유희성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건강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