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건강Q&A

질문

우울증, 경구 피임약, 기분변화

12월 중순부터 여자친구의 우울증이 의심되서 여자친구의 동생이 세인트 존스 워드를 사주었습니다.

하지만 저희가 경구 피임약을 복용하기로 했던지라, 제가 같이 먹으면 안된다고 말해서 저 약은 먹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12월 31일에 여자친구가 생리를 시작했습니다. 3세대 피임약인 센스데이를 복용 시작했습니다.

경구 피임약 복용 후 여자친구의 상태에 대해 구체적으로 적어보자면..

1. 원래부터 생리통이 극심하다. 이번에도 2일차에는 통증 때문에 많이 힘들었다. 차이점이 있다면 2일차 빼곤 예전에 비해 아프지 않아 보였습니다.

2. 원래부터 우울증과 짜증이 어느정도 있는 사람이었는데, 이번에는 정말 사소한 것 하나하나가 다 짜증이 나는건지 많이 예민한 상태로 보입니다. 일상적인 말을 해도 굉장히 부정적으로 해석하고 저를 공격하는 말을 서슴치 않는 상황.

3. 2일차 새벽에 속이 미식거리고, 두통이 심하더니 모든걸 다 토해냈다고 합니다. 3일차부터는 적을만한 특이한 몸 상태 변화가 없었습니다.



이러한 상황인데요. 제가 여자친구의 우울증이 의심될 때 병원을 가기 힘들다면

ST.JOHNS WORT가 아니라 SAM-E나 L-tryptophan을 사서 먹는게 어떻겠느냐고 알려주었습니다.

SAM-E는 부작용 중에 배탈이 있어서 여자친구가 구매하려다가 꺼려했습니다.

그래서 L-tryptophan을 주문해놓은 상황입니다.






질문1. L-tryptophan을 위 상황에서 복용해도 괜찮을까요?

질문2. 경구 피임약으로 인한 기분 변화가 이 정도롤 심할 수도 있는 것인가요? 요즘엔 매일 같이 당황스러울 정도로 짜증과 화냄을 제가 받고 있다보니 저도 많이 힘들군요... 짜증낸 후 1~2시간 후에 미안하다고 사과를 하고 다음부턴 잘 억눌러보겠다고 말하고 있습니다만 이게 매일 같이 반복되네요.

질문3. 이 상황에서 어떤 부분을 고쳐야할지 생각나는 것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답변

Re : 우울증, 경구 피임약, 기분변화
김소연 하이닥 스코어: 35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1명
2021.01.05
질문자의 감사 인사 | 2021.01.05

정말 빠른 상담이네요! 고맙습니다.

안녕하세요. 하이닥 상담약사 김소연입니다.
- 세인트존스워트에 의해 피임약의 부작용이 증가될 수 있으므로 말씀주신데로 피임약 복용시에는 세인트존스워트를 드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 생리 기간 중 짜증은 주로 통증에 기인합니다. 통증이 심하다면 생리통용으로 나온 여성용 진통제를 드시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 트립토판을 드시려고 생각했던 이유가 세로토닌의 생산량을 늘려 여자친구의 기분을 좋게 해주려고 하신것 같은데, 트립토판은 세로토닌 경로 뿐만 아니라 Kynurenine 경로를 통해서 여러 종류의 아미노산 대사산물을 생산하기도 하며, 이로 인해 우울증을 포함한 증상이 심각해 질 수도 있습니다. 이 경로 중에 생성되는 Quinolinic acid는 흥분성 뉴런에 자리 잡은 NMDA (N-methyl-d-aspartate) 수용체를 선택적으로 활성화하며 신경계에 흥분 독성을 유발합니다. 이는 질문자께서 원치 않으시는 우울증의 원인이 됩니다. 경구피임약을 복용하는 여성에게서 트립토판 부족증이 생길 수 있음은 맞으나, 이는 트립토판 투여가 아닌 비타민 B6를 보충하는 것으로 해결하는 것이 좋습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