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건강Q&A

질문

지금 1달정도 되어가는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거나 긴장 ...

지금 1달정도 되어가는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거나 긴장을 하거나 신경쓰이는게 있을때 갑자기 가슴이 두근거리고 속이 메스껍고 배가 아프고 정말 심할땐 뒷통수쪽 머리가 띵하듯이 이상한 느낌이 들면서 쓰러질듯이 어지러움을 느낍니다.. 숨도 잘 못쉴때가 있어 입이나 손발이 저릴때가 있고 식은땀도 많이 흘립니다.. 전부 동시에 일어나는 증상이고 갑자기 순간적으로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심하지 않을땐 평소에 약간의 어지러움과 배의 상하복부를 눌렀을때 통증이 있고 메스꺼움이 있습니다.처음 증상이 일어났을때 쓰러질뻔한 적이 있어 수원 아x대 병원 응급실로 실려갔고 심혈관쪽 부정맥이 의심되어 심전도 등 검사를 했으나 이상이 없다고 했고 동네 내과에서 위내시경 검사도 받았으나 역시 이상이 없다고 했습니다. 대장내시경은 하지 않았지만 내과 의사선생님은 계속 남아있는 복부통증과 어지러움, 메스꺼움 등의 증상이 과민성 대장증후군이 있어 나타나는것 같다고 하셨고 약을 처방해주셨지만 증상이 호전되지않아 신경정신과로 가보는걸 권하셨습니다. 정말 정신적인 문제때문에 발생하는건지 아니면 복부의 통증과 관련이 있는건지 모르겠어서 대장내시경을 받아볼지 정신건강의원을 가볼지 고민하고 있습니다. 스트레스를 받을때 가장 증상이 심하긴하지만 받지않을때에도 약간의 어지러움과 복통이 있습니다 복통은 가만히 있으면 심하게 아프진 않지만 눌렀을때 좌우상하 전체적으로 통증이 느껴집니다. 설사는 자주하지만 안할때도 많고 열도 나지 않습니다. 증상은 있는데 원인을 모르겠어서 너무 답답하고 힘듭니다. 잠도 평소에 거의 잘 못자는데 자더라도 거의 날을 새거나 1~2시간마다 깰때가 많습니다..학업과 아르바이트 일상생활에 너무 지장이 있어 무엇을 하기가 겁이나고 힘이 듭니다.. 어떡해야할까요..

답변

Re : 지금 1달정도 되어가는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거나 긴장 ...
김형배
김형배 [전문의] 인천참사랑병원
하이닥 스코어: 94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1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17.09.06
안녕하세요, 하이닥 정신건강의학과 상담의 김형배 입니다.

학업과 아르바이트 하느라 연일 바쁘고 힘든 시간이 많겠습니다. 현재 보이는 증상들로 봐서는 신체화증상을 보이는 것 같구요. 그래서 정신과 진료를 권유하신 걸로 보입니다.

신체화증상이란 심리적인 변화가 자율신경에 영향을 줘서 내부 장기에 증상을 일으키는 상태를 말합니다. 환자의 입장에서는 실제로 신체적 불편과 증상이 있다보니 내과적인 이상을 걱정하지만 의사의 입장에서는 검사소견에 이상이 없고 비특이적인 다양한 증상들이 복합되다보면 신체화증상을 생각하게 됩니다.

더 심해지면 건강염려증이 될 수도 있어서 한 번 정신건강의학과 상담은 받아보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글의 내용에서처럼 극심한 스트레스가 영향을 미치고 있으니 가능하다면 환경의 변화를 통해 스트레스를 조절할 필요도 있겠습니다.

빠른 쾌유를 바랍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답변

Re : 지금 1달정도 되어가는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거나 긴장 ...
이재오
이재오 [한의사] 아주한의원
하이닥 스코어: 23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1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17.11.14
안녕하세요, 하이닥 한방과 상담의 이재오 입니다.
지금 증상으로는 자율신경계와 관련된 증상일 확률이 높습니다.
자율신경계는 중 고등학교때 배웠던 부교감 신경과 교감신경으로 이루어져있지요.
원인 또한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뒷통수가 띵하고 토할것 같은 걸 보면
어깨나 등쪽 통증을 동반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이럴경우 흉추쪽으로 지나는 자율신경이 눌려서 그럴수도 있고
설사와 복통 등 증상이 다양한 걸로 보아 내과적으로 치료가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검진 후 등쪽이 문제라면 등쪽을 치료하게 되구요.
내과적 문제라면 한방쪽에서는 한약치료를 주 치료로 하게되면 증상이 사라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치료기간은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달라지게 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