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테마

역류성 식도염에 대해서 속튼튼내과의원 성상훈 내과 전문의와 함께 알아봅니다.

◆역류성 식도염을 부르는 원인

속이 답답하고 목이 따끔따끔하다면 역류성 식도염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역류성 식도염의 가장 큰 원인은 잘못된 식습관과 생활습관입니다. 과식, 야식, 운동부족으로 인한 비만, 흡연, 음주 등이 큰 요인이며, 이미 증상을 갖고 있는 환자의 경우 이러한 요인들에 의해 증상이 악화될 수 있습니다

◆역류성 식도염의 증상

역류성 식도염은 위와 식도의 경계부위 조절기능의 약화로 인해 위가 완전히 닫혀있지 않아 위의 내용물이나 위산이 식도로 역류함으로써 발생합니다. 전형적인 증상으로는 가슴쓰림과 산 역류 증상이 있으며, 비전형적인 증상으로는 쉰 목소리, 목의 이물감, 만성기침 등이 있습니다.

◆역류성 식도염의 치료

위산분비를 강력히 억제하는 양성자펌프억제제가 역류성 식도염 치료에 가장 효과적이며, 증상이 심한 환자에서는 좀 더 지속적인 산 억제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한편, 역류성 식도염은 치유된 후에도 약을 끊으면 높은 재발율을 보이는데요, 이는 치료제가 위산분비를 억제하여 식도의 염증을 개선시킬 수는 있어도 병의 근본적인 원인을 없애지는 못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재발방지를 위해서는 생활습관 개선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역류성 식도염 예방을 위한 식습관 및 생활습관

먼저, 식습관에는 취침 전 음식 섭취를 피하고, 식후에 바로 눕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과식으로 위가 팽창하면 역류성 식도염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적은 양으로 자주 식사하는 것이 좋습니다. 음주는 알코올 자체에 의한 식도점막 손상과 하부식도 조임근의 압력을 저하시키므로 금주 및 절주 습관이 가장 좋은 예방법의 하나입니다. 마지막으로 역류를 악화시킬 수 있는 기름진 음식이나 탄산음료, 커피나 카페인이 함유된 차 등은 섭취를 자제하는 것이 좋고, 대신 야채와 과일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이미 식도에 염증이 있다면 토마토나 오렌지처럼 신 과일은 염증 부위를 자극할 수 있으니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너무 뜨거운 국물도 식도 점막을 자극해 상처가 생기기 쉬우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생활습관 개선사항으로는 비만인 경우 체중을 줄이고, 꽉 끼는 옷을 입는 등 복압을 증가시키는 행위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야간에 증상이 나타나거나 후두 증상이 있다면, 침대 머리를 올리고 수면을 취하는 것이 효과가 있으며, 흡연은 음주와 마찬가지로 식도하부의 조임근의 압력을 저하시키고, 침 분비를 감소시키기 때문에 금연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처럼 역류성 식도염은 식습관과 생활습관 개선으로도 충분히 예방할 수 있는데요, 만약 역류성 식도염과 비슷한 증상이 나타난다면 혼자서 판단하지 마시고 반드시 전문의의 진료를 받아 적절한 치료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제작: 하이닥 미디어콘텐츠팀 [ 촬영: 김영삼 / 편집: 김영삼 / 작가: 정선아 ]

Smart tag : 위-식도역류질환 성인
  • 추천 9
  • 공유
    공유하기

    주소 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trl + v 를 눌러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하세요.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