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질환·치료
하이닥 의학기자 석효현 원장ㅣ출처: 하이닥하이닥 의학기자 석효현 원장ㅣ출처: 하이닥
이전 칼럼에서 눈 재수술을 할 때는 부작용이 생긴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내용을 전했는데요, 사실 모든 과정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처음입니다. 특히, 눈성형의 경우 재수술을 반복하면 할수록 난이도가 올라가기 때문에 첫 쌍꺼풀 수술이나 첫 눈매교정을 할 때 재수술을 하지 않도록 계획을 세우는 것이 필요합니다.

눈 재수술에 대해 궁금한 부분이 있다면 눈 재수술 전, 부작용 원인 파악이 중요한 이유 칼럼을 참고하길 바랍니다.

우선 눈성형을 하고 싶은데 처음이라면 어떤 것부터 고려해야 되는지 정하는 것이 중요한데, 특히 눈의 어떤 부분을 개선하고 싶은지에 대해서 정확히 해두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자신의 눈이 무쌍인데 쌍꺼풀이 있는 눈을 원한다면 기본적으로 쌍꺼풀 수술을, 현재 쌍꺼풀이 있지만 원하는 눈매 라인이 아닐 경우 눈매교정 수술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반면, 미용이 주목적이 아닌 불편함 또는 콤플렉스 등의 이유로 눈성형을 고민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가장 많이 거론되는 원인은 졸린 눈, 피곤한 눈, 사나워 보이는 눈 등입니다. 보통 이러한 문제는 눈꺼풀이 눈동자를 일정 부분 가려서 생기는 현상으로, 흔히 안검하수라고 말합니다.

안검하수로 인한 눈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무쌍의 경우 눈을 덮고 있는 부분에 쌍꺼풀 라인을 만들어 줍니다. 이미 쌍꺼풀이 있다면 안검하수로 인해 졸려 보이는 눈을 눈매교정술로 개선해 줄 수 있습니다. 물론 눈의 상태에 따라 절개와 비절개의 방식으로 나눠지지만, 해당 부분은 의료진이 직접 눈의 상태를 확인하면서 정해야 하는 부분입니다.

위의 내용처럼 자신이 어떤 목적으로 눈성형을 하는지와 어떻게 개선하고 싶은지에 대해 정확히 할수록 자세한 계획을 세울 수 있으며, 상담을 할 때도 정확하고 효율적인 수술 방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사람들이 눈성형 할 때 고려해야 되는 부분은 병원 및 의료진의 선택입니다. 우리나라에는 수많은 의료진과 성형외과가 있습니다. 특히 강남, 신사, 압구정 등이 대표적인 성형의 메카라고 할 수 있지만, 그 외 지역에도 많은 병원들이 존재하므로 어느 병원을 선택할지 단시간 안에 고르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시술이나 관리로 취급될 정도로 눈성형은 익숙한 수술이지만, 외모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수술이기에 본인에게 맞는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데요. 우선 눈성형 하기를 원한다면 눈성형을 전문으로 하는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성형외과의 경우 한 병원에서 다양한 부위의 수술을 진행하는 곳도 있으므로 전문성을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다음으로 확인할 부분은 수술을 진행하는 의료진의 경력입니다. 동일한 눈성형 전문의라고 하더라도 수술의 경험과 노하우가 많은 의료진이 진행하는 것이 환자의 입장에서도 안심할 수 있을 겁니다. 결과의 완성도에 차이가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인터넷 검색을 통해 병원을 선택하고 의료진을 알아 봤어도 바로 수술을 결정하기 보다는 다양한 병원을 직접 다니면서 상담을 받아 볼 필요가 있습니다. 단순히 인터넷에 나와 있는 정보를 무작정 신뢰하기 보다 직접 상담을 하면서 확인해보고 계획을 세워보는 것이 좋습니다. 그저 유명한 곳 또는 잘하는 곳에서 수술을 진행하는 경우 결과가 본인이 원하던 바와 달라 재수술을 고민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사전에 꼼꼼히 따져 볼 필요성이 있습니다.

평소 매력적인 눈을 가지기 위해 선택한 눈성형이 원했던 결과와 다르게 나오지 않으려면 수술을 진행하기 전 자신의 상태를 확인하는 것은 필수이며, 수술할 병원과 의료진을 선택하는 것에 있어 꼼꼼할수록 더 정확하고 효율적인 수술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본인에게 맞는 눈성형을 통해 한 번에 불편한 부분을 개선하고 매력적인 눈을 가지기를 바랍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석효현 원장 (성형외과 전문의)
  • 공유하기

    주소 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trl + v 를 눌러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하세요.

    확인
    닫기
석효현 올리팅성형외과의원 전문의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