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일반적으로 갱년기를 떠올리면, 대개 여성들에게 특징적으로 나타나는 증상들이 떠오른다. 하지만 사실 갱년기는 여성에게만 나타나는 현상이 아니다. 남성에게도 갱년기가 존재하며, 다양한 증상으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기도 한다.


남성 갱년기|출처: 게티 이미지뱅크남성 갱년기|출처: 게티 이미지뱅크

남성은 보통 30세 이후부터 남성호르몬이 조금씩 감소하면서 쉽게 비만 체형으로 변화하거나, 우울감, 수면부족 등의 증상을 겪는 경우도 많다. 또한 성욕이 떨어지면서 부부간의 잠자리를 점차 멀리하게 되고, 심지어 관계가 끊기게 되는 문제가 발생하기도 한다. 이 뿐만 아니라 일상에서 겪는 무기력함, 신체기능 저하 등도 문제로 작용할 수 있다. 이런 부분은 사회생활뿐만 아니라 가정에도 영향을 끼치면서 어려움을 겪는 경우도 발생할 수 있다.

최근에는 영양제라든지, 운동, 취미 등을 통해서 갱년기 문제를 극복하고자 노력하는 남성들도 많아지는 추세다. 그러나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쉽게 해결이 되지 않는 경우라면 검사를 통해서 개인의 상태에 대해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기본적으로는 남성호르몬 수치 검사를 진행하여 상태를 확인한다. 남성 호르몬 수치가 많이 떨어져 있는 경우에는 호르몬 보충 요법을 통해 증상의 개선을 기대해 볼 수 있다. 실제로 이런 호르몬 보충 요법으로 인해서 일상이나 부부의 성생활이 개선 되었다는 연구결과도 있을 만큼 만족스러운 치료 효과를 얻고 있는 남성들도 많다.

남성호르몬을 보충하면 성욕 및 성기능 개선 효과, 근력증가, 활력증가, 인지기능 개선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하지만 단순히 약물에만 의존하기보다는 이와 함께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취하고, 규칙적인 운동 등을 통한 생활 습관 개선에도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과거와는 다르게 남성들이 갱년기 문제를 크게 받아들이는 사례들이 많아지면서, 이를 이겨내기 위해 노력하는 남성들도 많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갱년기로 인해 일상에 여러 가지 장애물들이 생기고 있다고 판단되면 방치보다는 적극적인 개선 의지를 갖고 노력하는 것이 좋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엄성용 원장 (비뇨의학과 전문의)

Smart tag : 갱년기장애 남성 중년(40대)

뉴스 작성자

엄성용 사진

엄성용 비뇨의학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