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나이가 들면 인상이 변하기도 하는데요. 특히 눈가와 이마 피부는 가장 노화가 빨리 찾아오는 부위입니다. 상대적으로 피부가 얇기 때문에 노화로 인해 주름지기 쉽죠. 특히, 눈 바로 위에 있는 '이마'의 경우, 노화로 인해 탄력이 떨어지면 이마 주름과 더불어 눈가 주름, 눈썹 처짐 등 또 다른 문제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노화로 인한 깊은 주름과 눈매 변화는 본래 나이보다 더 나이 들어 보이게 하거나 원래 처진 눈의 경우에는 처짐이 더욱 심해져 눈앞이 잘 안 보이는 기능적인 부작용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이러한 부작용을 개선하기 위해 이마와 미간 주름뿐만 아니라 눈 처짐, 눈썹 모양까지 개선해 이마와 또렷한 눈매를 완성하는 데 도움이 되는 '내시경 이마거상술'을 선택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눈가와 이마 피부는 가장 노화가 빨리 찾아오는 부위이다|출처: 게티이미지 뱅크


내시경으로 진행하는 이마거상술이란?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주름이 생긴 이마를 당겨주는 수술로 처진 눈썹, 사나운 눈썹 등을 자연스럽게 교정할 수 있으며 처진 눈꺼풀을 교정해 속눈썹을 찌르거나 이마로 눈뜨는 습관 등의 심미적·기능적 부분까지 한 번에 개선할 수 있는 수술입니다.

내시경 이마거상 수술 방법은?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헤어라인 쪽에 작은 절개창을 만든 후 처진 이마를 박리해 당겨주는 원리로 진행합니다. 내시경을 통해 혈관의 위치를 확인하면서 처진 이마를 고르게 박리하는 것이 중요하며, 당긴 이마는 엔도타인이란 재료로 고정시킵니다. 내시경 이마 거상 시, FULL-HD 내시경을 이용하기 때문에 신경, 혈관, 주요 조직 등의 손상으로부터 비교적 안전하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내시경 이마거상 수술 성공 핵심은?
이마거상술은 새로운 것을 만들어 아름다움을 창조하는 것이 아니라 '기존의 모습을 찾아 되돌아가는 것'이 목적입니다. 더불어 이마거상술은 이마 주름을 개선하고, 이와 더불어 눈매를 개선한다는 점에서 만족감이 높은 편입니다. 다만 사람마다 이마, 눈 주변 피부의 두께나 특성이 다르고, 이마나 눈꺼풀 처짐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개인마다 다른 점을 잘 고려하여 이마거상술을 진행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울러, 이마거상술 사례 경험이 많은 병원에서 수술 받을 것을 권장합니다. 이마의 피부층을 고르게 박리하지 못하거나, 주름이 불규칙적으로 개선될 수 있고, 박리 영역이 넓어지면 신경, 혈관 등 내부 조직 손상 가능성이 커지고 절개도 커져 환자의 부담이 클 수 있기 때문입니다.

내시경 이마거상술과 함께 진행하기 좋은 '눈썹 거상술'이란?
눈썹거상술은 △눈꺼풀이 두꺼워 쌍꺼풀 수술이 안 어울리는 경우 △눈두덩이 살이 많아 눈매가 답답한 경우 △눈꺼풀이 처져 시야가 좁아진 경우 △이마에 힘을 주어 눈을 뜨는 습관으로 이마 주름이 깊은 경우에 고려할 수 있는 수술입니다.

내시경 이마거상을 진행해야 하는 경우, 처진 눈주름을 개선하기 위한 눈썹 거상이 필요할 수 있기 때문에 개인의 눈 상태에 따라 눈꼬리를 맞추기 위한 외안각 고정술을 겸하는 눈썹거상술과 병행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이마거상술과 함께 진행하는 눈썹거상술은 눈썹 높이 조절이 관건이며, 환자 개개인의 이마와 눈썹 눈 모양에 맞춘 수술이 필요합니다. 눈썹의 위치와 모양, 눈매, 이마의 모양까지 고려해야 자연스러운 거상술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이마 피부와 눈 모양 상태에 따라서 이마 거상술 진행 방법이 달라질 수 있는 만큼 전문의 숙련도가 높은 곳에서 정확한 진단과 자신이 원하는 눈 상태에 대해 세세하게 상담을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더불어 모든 성형수술은 환자 개인의 상태에 따라서 출혈, 염증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체계적인 안내를 받고, 다양한 케이스의 수술 경험과 풍부한 노하우를 가진 전문의에게 수술받기를 권장합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김형석 원장 (성형외과 전문의)

Smart tag : 윤곽성형 눈성형

뉴스 작성자

김형석 사진

김형석 대표 원장

프로필 보기
  • 전문 눈성형/코성형/눈매교정/쌍꺼풀수술/자연유착/눈재수술/눈밑지방재배치
  • 소속 땡큐성형외과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