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습진은 하나의 피부질환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특정한 임상적 증상과 조직학적 변화를 보이는 여러 가지 피부질환을 통칭하는 단어다. 피부에 발생하는 가려움과 홍반, 진물, 부종 등의 증상을 특징으로 하며, 발생 부위, 임상적 특징 등에 따라 접촉성 피부염, 아토피 피부염, 화폐상습진, 한포진, 결절성양진, 유두습진, 지루성 피부염 등 다양하게 분류한다. 성별과 연령을 가리지 않고 누구에게나 쉽게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습진의 증상과 치료법, 그리고 관리 방법에 대해 미리 숙지해 둔다면 증상을 악화시키지 않고 올바르게 대응할 수 있다.


습진
"증상이 나타나면 만지지 말고 병원으로"
습진 증상이 나타났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병변을 자극하지 않은 상태로 전문의료기관을 방문하는 것이다. 일상생활에서 가렵고 붉어지는 증상이 다소 흔하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여기며 방치하거나 임의로 연고를 바르는 등 증상을 악화시키기 쉽다. 하지만 습진에 속하는 질환별로 증상과 진행 과정이 다를 수 있고 치료 시기를 놓칠 경우 쉽게 만성으로 이어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태선화, 색소침착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조기에 정확한 진단과 그에 맞는 알맞은 치료가 필요하다.

"재발률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근본적인 원인을 찾아야"
습진은 재발률이 다소 높은 만큼 재발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으로 치료가 이루어져야 한다. 단순히 염증을 제거하는 것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근본적인 내부 원인을 찾고, 개인의 체질과 증상에 맞는 치료법을 적용함으로써 습진 재발률을 최소화할 수 있다.

"생활습관 및 식습관 개선도 중요해"

뿐만 아니라 평소 기름진 음식이나 패스트푸드, 짜거나 매운 자극적인 음식 섭취는 자제하고 균형 잡힌 건강한 식단을 구성하는 것이 좋다. 또한, 습진 부위에 닿는 옷이나 침구류는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는 순면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화학 성분이 포함되지 않은 자극적이지 않은 보습제를 사용하여 일상생활 속 틈틈이 보습 관리를 해주는 것을 권장한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설재은 원장 (한의사)

Smart tag : 주부습진 한포진(물집습진) 습진 피부

뉴스 작성자

설재은 사진

설재은 한의사

프로필 보기
  • 전문 올바른 건강정보 알리기
  • 소속 생기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