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어르신들이 비가 오기 전 습도 높은 날씨에 관절이 아픈 걸 보니 곧 비가 올 듯하다며 허리나 무릎을 매만지는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실제로 그 후 정말 비가 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렇듯 비가 오거나 날씨가 흐리면 중·장년층 나이대의 어르신이나 관절염 환자는 관절이 쑤시거나 기존에 아팠던 부위의 통증 악화를 경험합니다.


관절염은 한의학으로 예방 치료를 할 수 있다
◇ 비가 올 때 관절염 통증이 생기는 이유는?
비가 올 때 관절염 통증이 심해지는 이유는 아직 과학적으로 명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지만 관절 통증은 기온과 기압이 낮을수록, 습도가 높을수록 악화된다고 널리 알려진 바 있습니다.

비가 오고 기온이 낮아지면 관절이 뻣뻣하게 굳어 통증이 심해지며 상대적으로 관절 내 기압이 팽창하고, 관절 내 조직의 활동은 왕성해져 관절 통증이 더 심해지게 됩니다. 더불어 비 내리는 날씨로 인해 습도가 증가하면 체내 수분이 증발하지 못해 관절이 부으면서 자연스럽게 통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비 오는 날에 생기는 일조량 감소는 기분을 가라앉히면서 심리적으로 위축시켜 통증이 더 악화될 수 있습니다.

관절염의 세부적인 종류는 매우 다양하지만 대표적으로 ‘퇴행성 관절염’과 ‘류머티즘 관절염’이 있습니다.

◇ 퇴행성 관절염(Degenerative arthritis)이란?
퇴행성 관절염은 주로 중·장년층에게 발생하는 질환으로 나이가 들면서 노화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뼈와 뼈 사이에 쿠션처럼 완충작용을 해주는 연골판과, 뼈를 감싸고 있는 연골이 손상되거나 닳아 없어지는 퇴행성 변화로 인해 뼈에 문제가 생겨 통증이 나타납니다. 질환이 진행되면서 서서히 관절 부위에 통증이 나타나는데 주로 무릎이 뻣뻣해지는 증상입니다. 심한 경우, 조금만 걸어도 무릎이 아파지고 시큰거리며 붓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런 증상을 보이는 초·중기에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으면 무릎 연골이 계속 마모되어 악화하기 때문에 조기 진단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 류머티즘 관절염(Rheumatoid arthritis)이란?
류머티즘 관절염은 자가면역체계 이상으로 생기는 원인 불명의 만성 염증성 질환입니다. 류머티즘 관절염은 손과 손목, 발과 발목 등을 비롯한 전신 관절에 염증과 통증이 생기며 주로 아침에 일어났을 때 관절 부위에 뻣뻣한 느낌이 들면서 통증이 느껴집니다. 류머티즘 관절염은 신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은 후 발병하기 쉽고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좀 더 흔하게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관절염에 효과적인 한방 치료는?
평소 무릎이나 관절 주변에 시큰거림이나 통증이 느껴진다면 근육 관리에 앞서 관절염을 의심하고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한의학에서는 관절염 치료를 위해 추나요법, 침·약침 치료, 한약 처방 등 다양한 한방치료를 진행합니다. 또한, 혈액순환 장애로 인한 어혈을 관절 통증의 원인으로 살핍니다. 어혈이란 몸에서 정상 기능을 하지 못하는 탁한 혈액으로, 면역체계의 공격을 받아서 염증의 원인 물질이 된 것을 말합니다. 어혈은 관절을 감싸고 있는 활액막에 달라붙어 염증을 일으킴으로써 관절에 통증과 붓기를 유발하기 때문에 체질에 맞으면서 어혈 해소에 도움이 되는 한약 처방으로 뼈와 연골의 퇴행화를 늦추고 관절염의 악화를 방지합니다.

침 치료는 관절 주변 근육과 인대의 긴장을 풀어주고 기혈 순환을 원활히 조절합니다. 순수 한약재 성분을 인체에 무해하게 정제한 약침은 염증 해소와 통증 완화에 효과적입니다. 한의학적 추나요법은 틀어진 무릎 주변 뼈와 근육, 인대를 바로 잡고 변형을 예방합니다.

◇ 비가 오는 날, 적절한 실내 운동 필요
대부분의 관절염 환자가 운동을 하면 통증이 심해진다는 생각에 운동을 하지 않는데, 적절한 운동은 관절이 더 뻣뻣해지고 경직되는 것을 방지해 줍니다. 비가 오는 날에는 야외에서 산책을 하거나 유산소 운동을 하기 어렵기 때문에 실내에서 간단한 스트레칭을 하거나 홈트레이닝, 수영 등 관절에 무리가 덜 가면서 유연성과 근력을 키우는 실내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맨손 체조를 아침, 저녁으로 약 30분간 해 관절을 부드럽게 하면 관절통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고 따뜻한 물로 마사지를 하면 관절에 더욱 좋습니다. 또한 관절은 기온과 습기에 민감하므로 통증 완화를 위해 적정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야 합니다. 너무 찬 바람은 피하고 적정 실내 온도와 습도는 50% 이내로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모민주 원장 (한의사)

Smart tag : 퇴행성관절염 류마티스관절염 관절

뉴스 작성자

모민주 사진

모민주 대표원장

프로필 보기
  • 전문 디스크, 협착증, 오십견, 한방 다이어트, 여성질환
  • 소속 청당주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