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헬시라이프

아침 식사를 거르는 성인은 주요 영양소 섭취를 놓칠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아침 식사를 걸러 우유의 칼슘, 과일의 비타민C, 시리얼의 섬유질 등을 섭취하지 못하면, 다음 식사 때도 보충하지 못해 하루 종일 영양소 불균형이 일어날 가능성이 크다는 것.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 의학영양학과 연구진은 2005년부터 2016년까지 전국 보건 영양 조사(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에 참여한 19세 이상 성인 30,889명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연구진이 분석한 데이터에는 각 참가자가 이전 24시간 동안 섭취한 모든 음식과 음료가 나와 있었다. 식사하거나 간식을 먹은 장소와 시간까지도 연구진이 알 수 있었다.

연구진은 아침을 먹은 사람과 안 먹는 사람을 구분했는데, 대상자의 약 15%인 4,924명이 아침 식사를 거른 것으로 나타났다.

분석 결과, 아침을 거른 사람이 아침을 먹은 사람보다 비타민과 미네랄을 더 적게 섭취했다. 특히, 엽산, 칼슘, 철분, 비타민 A, B1, B2, B3, C, D의 섭취량 차이가 두드러졌다. 아침을 거른 사람이 영양소의 하루 권장 섭취량을 채우지 못할 가능성이 훨씬 컸다.

아침을 먹은 사람은 아침을 거른 사람보다 당연히 오전에 더 많은 칼로리를 섭취했다. 그러나 결국, 아침을 거른 사람이 하루 동안 더 많은 칼로리를 섭취했다. 이들이 점심과 저녁 그리고 간식을 더 먹었기 때문. 간식은 기본적으로 한 끼 식사 칼로리에 맞먹는다.

또, 아침을 거르는 사람은 아침을 먹은 사람보다 질 낮은 식사를 실천했다. 하루 동안 더 많은 설탕과 탄수화물, 지방을 섭취한 것.

연구를 이끈 Christopher Taylor 교수는 "아침에 섭취하는 영양소 차이가 체내 영양분 차이로 이어져 아침을 거르면 건강이 나빠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번 연구는 영국 영양학회 저널 Proceedings of the Nutrition Society 온라인판에 게재되고, Dailymail 등이 보도했다.

Smart tag : 영양결핍 성인 영양

뉴스 작성자

엄채화 사진

엄채화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건강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