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발바닥 사마귀라고도 불리는 ‘족저사마귀’는 HPV(인간 유두종 바이러스) 1형 감염으로 나타나는 피부 질환이다. 감기와 비슷한 바이러스 질환으로, 작은 사마귀가 모여 한 덩어리가 되기도 하고, 처음부터 하나의 큰 사마귀가 나기도 한다.

족저사마귀는 뛰거나, 걸을 때 심한 경우 서 있을 때 통증이 발생하는 것이 특징이다. 피부 바깥에 나타나는 일반적 사마귀와 달리 족저사마귀는 피부 깊은 곳에 위치하는 경우가 많다.

사마귀

사마귀 덩어리가 체중의 압박으로 발바닥 안으로 눌려 심부에 위치하게 되고, 누르면 누를수록 깊어지며, 많은 통증을 유발한다. 심할 경우 발가락, 발바닥으로 번져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초래한다. 족저사마귀를 없애기 위해 흔히 사마귀를 지지거나 도려내는데, 이 방법은 통증이 심하고 피부 속에 위치한 바이러스가 제거되지 않는 경우도 있어 재발할 확률이 있다.

현대 사회는 스트레스, 불규칙한 수면, 과로 등으로 면역력이 약해져 면역 관련 질환에 걸리기 쉽다. 면역력이 약해진 상황에서 사마귀 바이러스에 직간접적으로 노출될 때 족저사마귀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면역력을 회복시키는 것은 족저사마귀를 아프지 않게 제거하는 방법으로 재발률 또한 낮다. 한의학에서는 면역 치료를 통해 면역력을 회복시켜 족저사마귀를 치료한다. 피부 재생력, 바이러스에 대한 방어력을 함께 키워 사마귀 바이러스를 몸이 스스로 물리치도록 돕는다. 치료와 함께 건강한 식습관, 규칙적인 운동, 스트레스 관리를 병행한다면 족저사마귀 치료에 큰 도움이 된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이원호 원장 (한의사)

Smart tag : 사마귀 피부

뉴스 작성자

이원호 사진

이원호 한의사

프로필 보기
  • 전문 아토피, 건선, 사마귀, 진균증, 다한증, 두드러기
  • 소속 생기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