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겨울의 문턱에 선 요즘, 기온이 갑자기 떨어지고 날씨가 건조해지면 증가하는 안과 질환이 있다. 바로 안과 질환 중 가장 흔한 ‘안구 건조증’이다. 제일 흔한 질환이지만 의외로 치료가 어렵고, 까다롭다.

안구 건조증을 단순히 눈물이 부족해서 뻑뻑한 증상을 유발하는 쉬운 질환으로 알고 있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안구 건조증의 원인은 눈물의 증발을 막는 기름막에 문제가 있는 경우가 많다. 이 기능을 하는 기름막인 ‘마이봄 기름’은 눈꺼풀 테두리의 마이봄샘에서 분비된다.

눈 건조

마이봄샘에 문제가 생겨 막히거나 염증이 발생하면 마이봄 기름이 제대로 나오지 않아 눈물의 증발을 막지 못하고, 결국 눈이 건조해진다. 최근 안구 건조증이 있는 환자 86%의 마이봄샘에 이상이 있다는 연구 결과도 발표됐다. 안구 건조증으로 눈이 뻑뻑하고 시리다면 증상 완화를 위해 인공 누액을 점안해야 한다. 하지만 이는 근본적인 해결책이 아니다.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여 치료해야 한다.

안구 건조증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마이봄샘에 이상이 있는지를 꼭 살펴봐야 한다. 이상이 있다면 이를 치료해야 안구 건조증을 호전시킬 수 있기 때문에 이를 진단할 수 있는 안과용 특수 장비들이 많이 고안되고 있으며, 실제 진료에도 사용되고 있다.

마이봄샘 치료 방법은?

마이봄샘의 치료 방법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는 것은 온열 찜질이다. 온열 눈 찜질기나 찜질팩, 수건을 이용하여 눈 주변을 따뜻하게 해 눈꺼풀 속에 있는 마이봄샘의 기름이 굳지 않게 하는 방식이다. 배출이 잘되게 기름을 짜는 치료를 병행한다. 하지만 눈꺼풀의 온도를 42도시 이상 올려야 때문에 일반 찜질팩이나 수건으로는 한계가 있을 수 있다.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안과용 IPL(intensive pulsed laser) 레이저 치료법이 있다. IPL 레이저는 주로 피부과에서 사용되는 레이저다. 단일파장으로 이루어진 레이저는 혈관, 주름, 색소, 제모 등 한 가지 피부 결점만을 치료하는 방식이지만 IPL 레이저는 넓은 파장대의 복합적인 빛으로 피부의 여러 트러블에 영향을 줄 수 있어 전반적인 피부 상태의 개선 등 다목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IPL 레이저는 신생혈관이 생기는 딸기코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는데, 딸기코 치료를 위해 IPL 레이저 치료를 받은 사람 중 눈꺼풀 염증이 함께 호전된 환자가 있어, 우연히 IPL 레이저의 새로운 효과를 발견했다. 연구 결과 IPL 레이저가 눈꺼풀 염증을 일으키는 데모덱스라는 속눈썹에 기생하는 기생충을 죽이고, 염증으로 인해 생긴 신생혈관을 파괴하여 정상으로 만들어 염증 물질의 배출량을 줄였다. 그뿐만 아니라 마이봄샘 내부 온도를 42도시 이상으로 올려 기능을 호전시킨다는 것을 발견한 Dr. Toyos는 IPL 요법을 개발하여 환자 90% 이상의 증상을 호전시켰다. 이를 시작으로 안구건조증 치료에 레이저 기기를 사용하는 시대가 도래했다.

안구건조증은 원인이 다양하고, 완치가 어려운 질환이다. 따라서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한 후 치료해야 한다. 안구 건조증에 대해 정확히 알고, 올겨울은 안구의 건조감을 덜 느끼길 바란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우성욱 원장 (안과 전문의)

Smart tag : 안구건조증

뉴스 작성자

우성욱 사진

우성욱 안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