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밤과 낮의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에는 건조한 날씨로 인해 피부질환이 악화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 피부가 붉어지고 홍반과 인설이 발생하는 건선은 이 시기 증상이 심해지는 대표적인 만성 피부질환이다.

환절기 건선은 증상이 악화하면서 발병 부위가 점점 커지는데, 일반적으로 판이나 물방울 모양으로 나타난다. 그리고 심한 경우 붉은색이나 노란색의 농포가 일어나며 표피가 박탈된다. 또한, 피부 자체가 얇아져 작은 상처가 발생한 곳에 건선이 발생하기도 한다.

우리나라 인구의 약 2% 이상에서 발생하는 건선은 요즘 같은 환절기에 발생해 겨울철에 악화하는 것이 일반적이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건선의 발병 원인은 아직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유전이나 면역학적 요인, 스트레스, 과로, 음식, 기후 등 다양한 문제로 인해 인체 내부 불균형이 초래되고 피부의 생리적인 기능이 균형을 잃기 때문으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건선의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건선의 진행 정도를 정확히 파악한 후 최적의 치료 방법을 찾아내고 이를 치료 과정에 적용하는 것이다. 한의학에서는 신체 면역력을 높이는 치료를 시행하며, 침이나 약침 등으로 피부 재생력을 높이는 치료를 동시에 시행해 몸 안과 밖으로 건선을 극복한다.

이러한 치료와 함께 건선은 일상생활에서의 관리도 매우 중요하다. 실내 적정 습도를 유지해 피부 건조를 막고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노력하며 숙면과 꾸준한 운동 등으로 면역력을 높이도록 해야 한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박건영 원장 (한의사)

Smart tag : 건선 피부 성인 청소년

뉴스 작성자

박건영 사진

박건영 한의사

프로필 보기
  • 전문 한방피부질환 및 미용
  • 소속 생기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