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Q. 지난주에 자다가 눈을 떴는데 세상이 빙글빙글 돌고 바로 앞에 있는 핸드폰을 잡을 수 없을 만큼 어지러워서 돌아누웠더니 증상이 더욱 심해져 헛구역질이 날 정도였습니다. 천장을 바라보고 심호흡을 한 뒤 나아졌는데 증상이 없을 때 내원했더니 안진 검사로는 별다른 문제가 없다고 진단받았습니다. 오늘은 머리가 무겁고 구역감은 있지만, 어지럼증은 없어서 내원해도 될지 걱정입니다.

이석증의 진단

A. 어지럼증의 원인은 다양하지만, 이석증도 흔한 원인 중 하나입니다. 이석증은 이석 기관에 있던 이석이 떨어져 나와 주변 세반고리관으로 흘러 들어가 어지럼증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이석증의 증상이 모두 같은 것은 아니며 주로 누웠을 때, 누워서 머리를 돌릴 때 등 자세에 따라 증상이 나타나는 위치가 조금씩 다를 수 있습니다. 또 일상생활에서는 괜찮다가 특정 자세에서 어지럼증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석증은 진단 시 어지럼증이 나타나지 않아도 평형기능검사를 통해 원인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정확한 이비인후과 진찰 및 의료진 상담을 통한 정확한 검진과 판단이 필요해 보입니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전성호 (이비인후과 전문의)

Smart tag : 이석증(양성 발작성 현기증)

뉴스 작성자

전성호 사진

전성호 이비인후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박설 사진

박설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뷰티, 헬스, 건강, 의학
  • 이메일 parkseol0816@naver.com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