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녹내장은 심하면 실명에 이를 수 있는 한국 3대 실명유발 질환이다. 이는 방수가 원활하게 순환되지 않아 안압이 상승하고 그로 인해 시신경이 손상되면서 점진적으로 눈이 보이지 않게 된다. 일반적으로 10~20mmHg 사이를 정상 안압의 범위로 보지만 가족력, 고도근시, 스테로이드 약물 사용 등에 따라 개인의 적정 안압이 달라지기 때문에 정기적인 검사를 통해 조기진단 및 치료가 중요하다.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 안과 노승수 교수는 지난 4월에 열린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에서 녹내장 스텐트 삽입술(XEN gel stent)에 대한 초기 14 케이스의 수술 결과를 발표했다.

노 교수는 지난해부터 국내 최초로 안약으로 안압이 조절되지 않는 녹내장 환자를 대상으로 결막하 녹내장 스텐트 삽입술을 시행했다. 그 결과 수술 전 평균 29.14mmHg였던 안압이 수술 한 달 후 12.93mmHg로 약 50% 낮아져 안정적인 안압을 얻는 데 성공했다. 또 염증이나 출혈 같은 심각한 합병증도 보이지 않았다.

녹내장 스텐트 삽입술

△ 사진 = 분당차병원, 6mm의 튜브를 안구 내에 삽입, 방수가 결막 아래 공간으로 빠져나갈 수 있는 통로를 만들어 준다

노 교수는 발표에서 “녹내장 스텐트 삽입술은 속눈썹처럼 얇고 미세한 크기의 스텐트를 안구 내에 삽입하는 정교한 시술”이라고 설명했다. 결막하 녹내장 스텐트 삽입술은 1.8mm 정도의 절개창을 통해 길이 6mm 작은 튜브를 안구 내에 삽입하여 방수가 결막 아래 공간으로 빠져나갈 수 있는 통로를 만들어주는 미세절개수술법이다.

결막하 녹내장 스텐트는 절개 범위를 최소화하여 수술 시간이 5~10분 정도로 매우 짧고 수술 시 통증도 거의 없는 데다 상대적으로 회복 기간이 빠른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존 수술과 동등한 안압 하강 효과와 향상된 안전성을 바탕으로 미국, 유럽을 중심으로 6~7년 전부터 보급된 기술로 국내에서도 2018년 신의료기술 인증을 획득했다.

Smart tag : 녹내장

뉴스 작성자

이보미 사진

이보미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헬스, 건강, 운동, 의학
  • 이메일 bom@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