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여성이라면 유방 검사 후 결과에서 다양한 진단을 받게 되는데, 이 중 ‘미세석회화’라는 말을 들어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생소한 단어 때문에 ‘혹시 큰 문제는 아닐까?’ 하는 걱정을 할 수 있다.

가슴을 어루만지며 걱정하는 여자

유방석회화란 유방 내 칼슘 성분의 석회질이 쌓인 것을 의미하며 이는 크게 양성석회화, 악성석회화, 미세석회화로 나눌 수 있다. 석회화는 유방 촬영술을 통해 파악할 수 있으며, 검사 결과 상에서 여러 개의 하얀 점으로 나타난다면 미세석회화를 의심해볼 수 있다.

미세석회화가 양성인 경우에는 유선이 막혀 분비물이 배출되지 못해 유즙이 굳어지거나 칼슘 성분이 침착되는 등의 원인으로 발생하며, 규칙적인 둥근 모양으로 경계가 분명하게 나타나 쉽게 찾을 수 있다.

그러나 미세석회화가 악성인 경우에는 칼슘이 쌓인 것이 아니라 암세포들 일부가 죽어 변성되는 것이 원인으로 나타나며, 미세석회질이 여러 개가 집합되어 나타나고 모양이 불규칙하게 보인다.

모든 석회화가 암으로 나타나는 것은 아니지만, 악성 미세석회화의 경우에는 유방암의 초기 단계를 나타내기도 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미세석회화의 경우 약 20%의 확률로 악성 암일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석회화가 발견되었다면 유방암과의 감별 진단을 위해서라도 정밀 검사를 필수적으로 받아보는 것이 좋다.

유방 미세석회화는 입자가 작기 때문에 촉진해도 만져지는 멍울이 없어 유방 검사를 받지 않는 이상 모르고 지나칠 수도 있다. 양성이라면 크게 문제가 되지 않지만, 악성 혹은 미세석회화일 경우에는 유방암으로 발전 가능성이 있으므로 정기적인 유방 검사를 통해 미리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이주현 원장 (외과 전문의)

Smart tag : 기타유방질환

뉴스 작성자

이주현 사진

이주현 외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