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살면서 한 번쯤은 손바닥이나 손등, 손가락 등에 가려움이나 물집이 생기는 증상을 마주할 수 있다. 특히 손발은 외부에 많이 노출되는 부위이기 때문에 여러 가지 자극으로 각종 증상이 나타나기 쉽다. 일시적인 경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지속적인 고통으로 생활에 불편함을 준다면 ‘한포진’을 의심해볼 수 있다.

건조한 손

한포진은 주부습진과 손 건조증, 농포성 건선, 대상포진 등과 자주 혼동되는 경우가 많다. 먼저 주부습진은 손가락 사이에서 자주 나타나고 수포보다 염증성 피부염 형태를 보이며, 손 건조증은 얇아진 표피로 인해 주름지고 갈라지는 건조한 손바닥이 특징이다. 농포성 건선은 습한 한포진과 다르게 건조한 질환으로 농포를 형성한다. 대상포진의 경우 몸 일부에 물집이 나타나기도 하는데, 형태가 띠 모양으로 번진다는 점에서 한포진과 차이가 있다.

한포진은 발생초기에 작고 투명한 물집이 손가락과 발가락 끝부분에 생기기 시작하며, 방치할 경우 가려움과 각화를 동반해 점차 손바닥, 발바닥 전체, 손등, 발등까지 퍼지고 수포 크기도 점점 커지면서 진물이나 염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만성 습진성 질환인 한포진은 바이러스, 박테리아 등을 방어하는 피부 장벽이 손상돼 있기 때문에 감염될 수 있으며, 한번 발생하면 계절이나 스트레스에 따라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기 때문에 조기에 적극적인 처방이 매우 중요하다.

한포진이 어떻게 발생하는지에 대한 연구가 지속하고 있지만, 아직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하지만 면역체계 이상, 스트레스, 식습관, 직업 및 외부 접촉 물질, 날씨 등으로 발병 원인을 살펴볼 수 있다. 특히 우리 몸이 적절한 면역체계를 이루지 못하면 이유 없이 갑작스러운 한포진이 발생할 수 있다. 눈에 보이는 증상만을 보면 단순 피부 이상으로 여기기 쉽지만, 한포진은 체내 불균형에 의해 생겨나는 면역성 질환으로 피부와 인체, 생활 환경까지 꼼꼼하게 살펴 치료해야 한다.

한의학에서는 한포진 증상에 맞춰 면역력과 신체조절 능력을 높이는 한약, 염증을 억제하는 침, 약침 치료를 병행하게 된다. 이를 통해 개인의 체질과 피부에 나타난 증상에 따라 치료가 이루어져, 우리 몸 안의 발생 원인을 제거하는 근본 원인 치료가 될 수 있어 흉터 및 재발률을 낮출 수 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하영준 원장 (한의사)

Smart tag : 한포진(물집습진) 피부

뉴스 작성자

하영준 사진

하영준 한의사

프로필 보기
  • 전문 아토피, 건선, 습진, 사마귀, 곤지름, 비염, 축농증
  • 소속 생기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