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심근경색은 심장근육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인 관상동맥이 혈전(피떡) 때문에 갑자기 막혀서 사망에 이르는 질환이며, 뇌졸중은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는 뇌경색이나 터지는 뇌출혈로 사망에 이르거나 뇌 손상으로 인한 신체장애가 나타나는 병이다.

심장의 통증을 느끼는 남자

날씨가 추워지면 혈관이 수축하고 혈압이 상승해 심근경색과 뇌졸중이 많이 발생한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심근경색 및 뇌졸중 조기 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119에 연락해 가까운 큰 병원 응급실에 갈 것을 당부했다.

지난 10년간 심뇌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자 수는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는 겨울철과 일교차가 큰 3월이 여름철보다 높게 나타났다. 심근경색과 뇌졸중은 사망의 주요 원인으로, 증상이 갑자기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하지만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하면 사망과 장애를 막을 수 있다. 일상생활 시 갑작스러운 가슴 통증이 30분 이상 지속하거나 호흡곤란, 식은땀, 구토, 현기증 등이 나타날 때 심근경색을 의심해야 한다. 또한 한쪽 마비, 갑작스러운 언어 및 시각장애, 어지럼증, 심한 두통 등은 뇌졸중의 조기 증상이다.

심근경색과 뇌졸중은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119에 연락해, 가장 가깝고 큰 병원 응급실로 가서 재관류 요법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심근경색과 뇌졸중 치료는 증상 발생 후 빨리 시작해야 결과가 좋다. 적정한 치료를 위한 골든 타임(최적시기)은 심근경색 2시간 이내, 뇌졸중 3시간 이내이다.

또한, 심뇌혈관질환 예방과 관리를 위해서, 평소 정기적인 혈압, 혈당 및 콜레스테롤 수치 확인과 함께 9대 생활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필요하다. 심뇌혈관질환의 예방을 위한 9대 생활수칙은 다음과 같다. ▲담배 끊기 ▲술은 하루에 한 두잔 이하로 줄이기 ▲음식은 싱겁게 골고루 먹고, 채소와 생선을 충분히 섭취하기 ▲가능한 한 매일 30분 이상 적절한 운동하기 ▲적정 체중과 허리둘레를 유지하기 ▲스트레스를 줄이고 혈압, 혈당, 콜레스테롤을 측정하기 ▲고혈압, 당뇨병, 이상지질혈증(고지혈증)을 꾸준히 치료하기 ▲뇌졸중, 심근경색의 응급 증상을 숙지하고 발생 즉시 병원에 가기

Smart tag : 심근경색증 뇌졸중 심장 혈관 중추신경

뉴스 작성자

권예진 사진

권예진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건강
  • 이메일 kyj00@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