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남성의 전립선은 방광의 바로 아래쪽에 붙어 있으며 후부 요도를 바퀴 모양으로 둘러싸고 있는 호두 크기의 분비샘이다. 배뇨와 발기 사정에 관계하는 근육, 신경들이 붙어있어 배뇨 조절, 사정, 발기의 사령탑이라고 할 수 있는 곳으로, 전립선에 이상이 생기면 배뇨 이상 및 성 기능 장애를 일으킬 수 있다.

전립선염이나 전립선비대증은 남성의 배뇨와 성 기능에 장애를 주지만, 전립선암의 경우 초기에는 거의 증상이 없기 때문에 전립선암으로 진단받은 남성 중 완치가 가능한 경우는 약 15%에 불과하고, 전립선암 환자의 약 30%는 진단 당시 이미 전신에 암이 퍼져있으며, 대개 3년 이내 사망하게 된다.

전립선암은 최근 평균수명의 증가와 식이 습관의 서구화로 점차 증가하는 추세이므로 가족력이 있는 40대 이상의 남성이나 가족력이 없는 50대 이상의 남성은 반드시 1년에 한 번씩 전립선 검진을 받아야 한다. 대표적인 전립선 검진 방법에 관해 하이닥 의학기자 이영진 원장에게 알아보았다.

남성 화장실

1. 전립선 특이항원(PSA) 검사

중년 남성의 건강검진 항목에는 전립선암 검사를 위한 전립선 특이항원 검사인 PSA(Prostate Specific Antigen) 항목이 있다. 전립선 특이항원이 4ng/mL 이상이면 전립선암을 의심하며, 전립선 특이항원이 증가된 경우 중 약 30%가 전립선암으로 진단된다.

건강검진에서 전립선 특이항원 수치가 높다고 암이라고 불안해하면서 병원을 찾는 남성분들이 많이 있는데, 전립선 특이항원이란 우리 몸에서 전립선에서만 생성되는 당단백으로 전립선암 세포에서만 생성되는 것이 아니라 정상 전립선 세포에서도 생성되기 때문에 전립선비대증이나 전립선염이 심하거나 소변을 갑자기 보지 못하는 경우 등에서도 증가할 수 있다. 그러므로 PSA가 정상범위인 4ng/mL 이상 증가했다고 무조건 전립선암은 아니다.

우선 직장수지검사와 전립선 초음파검사 등에서 전립선암의 가능성이 낮은 경우 한 달 정도의 약 복용 후 다시 PSA 검사를 시행하여 정상으로 나올 경우 전립선암 가능성을 배제할 수 있다. 그러나 전립선 특이항원이 지속적으로 증가된 경우나 직장수지검사와 전립선 초음파검사 등에서 전립선암의 가능성이 있는 경우에는 확진을 위해 즉시 전립선조직검사를 시행한다.

또한 1년에 한 번씩 측정한 전립선 특이항원의 수치가 20% 이상 증가하거나, 전립선의 크기에 비해 전립선 특이항원이 높은 경우에도 선택적으로 전립선조직검사를 하는 경우도 있다. 전립선 특이항원은 전립선암 치료 후에 전립선암의 재발 여부 확인에도 유용하게 사용된다.

2. 전립선 증상점수

전립선 증상점수란 전립선비대증으로 생길 수 있는 7가지 증상과 이로 인해 생활에 불편을 주는 정도를 점수로 매겨서 증상의 정도를 객관적으로 알아보는 검사법이다. 설문지 형식으로 되어 있으며 환자가 스스로 설문에 답을 하는 형식으로 작성한다. 이러한 전립선 증상점수로 전립선비대증의 증상의 정도를 판단하고 치료를 시행했을 경우의 예후를 예측할 수 있는 지표로 사용한다.

본인이 불편함을 느끼는 증상 점수와 전립선비대증의 정도가 정비례하는 것은 아니다. 즉 증상은 심한데 전립선의 크기 증가 정도는 심하지 않을 수 있고, 본인이 느끼는 증상은 거의 없는데 전립선의 크기는 매우 많이 증가한 경우도 많이 있다. 그러므로 이러한 전립선 증상점수는 요속검사, 전립선 초음파검사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서 환자의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한 합병증의 발생 여부를 판단하는 지표로 사용한다.

3. 요속검사

요속검사는 간단하게 요속기에 소변을 보면서 배뇨 상태를 객관적으로 알 수 있는 검사이다. 단위 시간 동안 배출되는 소변의 양을 컴퓨터를 이용하여 정확하게 측정한다. 방광, 전립선, 요도의 기능이나 구조적인 문제가 있는 경우를 알 수 있다.

전립선비대증이 있어서 전립선이 요도를 막으면 요속이 정상보다 낮아지는데, 일반적으로 요속이 초당 10mL 이하인 경우는 요도가 전립선에 의하여 막혀있다고 판단하고 초당 15mL 이상인 경우에는 전립선에 의한 폐색이 없다고 판단한다.

요류 곡선의 형태를 보고 폐색의 원인이나 방광의 기능을 간접적으로 파악할 수도 있다. 전립선 증상점수와 마찬가지로 전립선비대증을 진단하는 데 이용되기보다는 주로 치료 방법을 결정하거나 치료 후 경과를 관찰할 때 이용된다.

4. 직장수지검사

전립선은 직장과 접해있기 때문에 항문을 통해 쉽게 손가락으로 만져 볼 수가 있다. 비뇨의학과 전문의는 전립선을 만져보는 것만으로도 전립선염, 전립선비대증, 전립선암의 진단이 가능하다.

전립선염은 수지검사상 전립선이 많이 부어있고, 염증이 동반되어 있으므로 누르게 되면 압통을 호소한다. 전립선비대증은 풍선 모양으로 크게 만져지는 소견이 있고, 전립선암은 돌처럼 딱딱하게 만져지며, 좌우 비대칭 소견이 관찰된다. 또한 만성 전립선염의 경우 직장수지검사 시 전립선을 마사지해 분비되는 전립선액을 검사하여 만성 전립선염의 진단과 치료에 동시에 이용한다.

5. 경직장 초음파검사

경직장 초음파검사를 통해서 전립선의 모양과 크기 등 전반적인 관찰이 가능하다. 가느다란 초음파 봉에 젤을 묻혀서 항문으로 삽입하여 전립선을 관찰한다. 전립선 내부에 낭종이나 결석이 있는 경우에도 쉽게 알 수 있다. 전립선 특이항원이 증가되거나, 직장수지검사에서 이상 소견을 보이는 경우, 또는 경직장 초음파검사에서 이상이 관찰된 부위의 조직을 채취해 전립선암 검사를 시행한다.

경직장 초음파는 직장수지검사로 만져지지 않는 전립선 내부의 이상 부위를 찾아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며 직장수지검사와 같이 시행하면 전립선암의 진단율을 2배가량 높일 수 있다. 그러나 검사 비용에 비해 전립선암을 찾아내는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경직장 초음파검사만으로 전립선암 검진을 하지는 않는다.

도움말 = 하이닥 의학기자 이영진 원장 (비뇨의학과 전문의)

Smart tag : 전립선염 전립선암 기타전립선장애 전립선비대증 남성생식기 남성

뉴스 작성자

이영진 사진

이영진 비뇨의학과 전문의

프로필 보기
박혜선 사진

박혜선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올바른 건강정보 알리기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