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노인의 치매 발병 위험성을 알아보는 ‘치매 위험 평가 점수(참고 지표)’가 개발됐다. 일본 교토의대 연구팀은 노인 생활에 관련된 13개의 질문 및 나이, 성별 등의 기초 정보를 통해 치매를 자가진단하는 방법을 고안했다.

날짜를 헷갈리는 노인

조기에 위험을 자각하고 생활 습관을 재검토해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되도록 하는 것이 이번 개발의 목적이다. 

연구팀은 지난 2011년 65세 이상 노인 7만2127명을 대상으로 일본 후생노동성의 ‘노인 기본 점검 사항(25항목)’에 대한 답변을 받은 후 4년간 추적 조사해 치매 발병 여부를 확인했다. 연구 대상자 중 치매가 발병한 노인은 6656명(9%)이었다.

25개 항목 중 치매 발병과 관련성이 보인 13항목을 추려 치매 관련 정도에 따라 점수를 매기고 건강 검진 유무나 연령, 성별 등의 데이터를 추가해 0~62점으로 점수화했다. 점수가 10점인 사람의 4년 후 치매 발병률은 1%, 30점인 사람은 13%, 50점인 사람은 50%로 확인됐다.

치매 위험 평가 점수 13항목

버스나 전철을 이용해 혼자 외출할 수 없다. (3점)

스스로 예금, 적금의 입금과 출금을 할 수 없다. (2점)

친구의 집을 방문하지 않는다. (1점)

가족이나 친구와 상담, 대화하지 않는다. (2점)

손잡이나 벽을 짚지 않고는 계단을 오를 수 없다. (3점)

15분 정도 계속해서 걸을 수 없다. (1점)

최근 1년 동안 넘어진 적이 있다. (2점)

6개월에 2~3kg 이상 체중감소가 있었다. (1점)

작년에 비해 외출 횟수가 줄어들었다. (1점)

주변 사람들로부터 ‘매번 했던 얘기를 또 한다’는 말을 듣는다. (4점)

스스로 전화번호를 검색해 전화를 걸지 못한다. (2점)

오늘이 몇월 며칠인지 모를 때가 있다. (3점)

매일의 일상생활이 충실하지 않다. (1점)

건강진단을 받지 않는다. (5점)

체중(kg)을 신장(cm)으로 나눠 2를 곱한 값인 BMI가 18 미만이다. (5점)

체중(kg)을 신장(cm)으로 나눠 2를 곱한 값인 BMI가 25 이상이다. (3점)

공복시 혈당수치에 이상이 있다. (3점)

여성 65~69세 (0점)

여성 70~74세 (10점)

여성 75~79세 (17점)

여성 80~84세 (24점)

여성 85세 이상 (28점)

남성 65~69세 (3점)

남성 70~74세 (9점)

남성 75~79세 (15점)

남성 80~84세 (21점)

남성 85세 이상 (27점)

약 4년 후 예상 치매 발병 비율

10점 1%

20점 4%

30점 13%

40점 32%

50점 50%

Smart tag : 치매

뉴스 작성자

박혜선 사진

박혜선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프로필 보기
  • 전문 올바른 건강정보 알리기
  • 이메일 nalgae4u@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