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칼럼

뉴스/칼럼>
질환·치료

환절기에 여성에게 잘 나타날 수 있는 질환으로 질염을 예로 들 수 있다. 질염은 여성의 질 내에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과다하게 번식하게 되면서 발병하는 염증 질환인데 환절기 큰 일교차에 면역력이 저하되면서 쉽게 발병하며 그 종류도 매우 다양하다.

가장 흔한 질염은 세균성 질염인데 질 내를 건강하게 만드는 유익균이 감소하고 세균이 과다증식하면서 발생하게 된다. 세균성 질염이 발병하면 악취가 나는 것이 특징인데 생선비린내와 같은 냄새가 나는 질 분비물이 나타나게 된다.

여성

세균성 질염의 발병원인은 인체 면역력 저하도 있지만 질 내부를 자주 씻어 알칼리화가 되면서 발병하는 경우도 많다. 무엇보다 세균성 질염의 문제는 한 번 과다증식한 질 내 세균은 쉽게 사라지지 않아 재발이 쉽다는 것이고, 치료하지 않으면 골반염이나 자궁염 등 주변 기관으로 염증이 퍼진다는 것이다.

칸디다성질염은 곰팡이균인 칸디다균이 질 내에서 번식하면서 발병한다. 세균성 질염과 함께 흔한 질염 중 하나로 덥고 습한 여름에 번식이 쉬워 여름철에 특히 잘 나타나는 질염이다. 칸디다성질염이 나타나면 외음부가 가렵거나 따가우면서 두부 같은 분비물이 발생하게 된다.

트리코모나스질염은 트리코모나스라는 기생충에 감염되면서 발병하는 질염인데 주로 성관계 때문에 발생한다. 전염성도 강하고 세균성 질염을 동반하는 경우도 많은 데다, 발병했을 대 냄새 나는 분비물과 가려움증도 함께 나타나게 된다.

위축성 질염은 폐경이 온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데,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감소로 질이나 외음부가 수축되면서 쉽게 상처와 염증이 발생하는 질염을 말한다. 위축성 질염이 나타나면 질 건조감과 함께 가려움과 통증, 화끈거림이나 출혈이 나타날 수 있다.

이처럼 질염은 여러 가지 원인이 있지만 대부분 세균과 바이러스 침범과 증식으로 나타난다.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쉽게 증식하는 체질이 된 이유는 인체 내부의 장기기능 약화로 면역력 또한 약해졌기 때문이며 이 때문에 재발을 막기 위한 근본적인 치료도 면역력을 회복시키는 치료가 필요하다.

면역력 회복과 함께 잦은 질 세척을 피하고 통풍이 잘되는 옷을 입으면서 질염이 발생한 기간에는 목욕탕이나 수영장, 사우나를 피해 증상 악화와 타인에게 감염시키는 것을 피하는 것이 좋다. 또, 평소에 휴식을 취하고 건강한 식습관과 운동 등으로 올바른 생활습관을 꾸준히 유지하여 면역력을 키우는 것도 질염 치료에 도움이 된다.

< 글 = 하이닥 의학기자 김은미 (한의사) >

Smart tag : 질염 질염(외음) 질염(칸디다) 여성생식기

뉴스 작성자

김은미 사진

김은미 한의사

프로필 보기
  • 전문 피부, 아토피, 사마귀, 습진
  • 소속 생기한의원
  • 이메일 hidoceditor@mcircle.biz

네티즌 의견

댓글 작성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