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건강Q&A

질문

무릎십자인대 손상 회복기간

안녕하세요. 무릎인대손상과 관련해 궁금한점이 있어 질문드립니다.

일주일전 보도에서 대자로 엎어져서 양쪽 무릎을 세게 부딪혔습니다.
아파서 절뚝거리긴 했지만 바로 일어나 걸을 수 있는 정도였습니다. 상처는 오른쪽이 누가봐도 더 심했고요...

다음날 동네 정형외과에서 진료받으니 엑스레이상 뼈에는 이상없음, 타박상 및 찰과상, 그리고 관절동요검사 후 왼쪽에 비해 오른쪽 무릎이 뒤로 약간 더 밀리는게 확인돼서 전방인지 후방인지 확실치는 않으나, 오른쪽 무릎 후방십자인대가 조금 늘어난것 같다는 소견을 받았습니다.

상처드레싱 후 다리 무리해서 많이 쓰지않으려고 하는중인데 10일정도 지난 현재는 다친당일에 비해서 이런 상태입니다.

■왼쪽 무릎은 타박상으로 생긴 멍 빼고는 완전 회복(무릎 움직임에 딱히 이상 없음)

<되는 것>
■걸음속도, 걸음걸이는 거의 정상적으로 회복
■통증없이 계단 오르락 내리락 가능(천천히)
■오른쪽 무릎 굽히기 어느정도 가능(오금을 손으로 받친 상태에서 천천히)

<안 되는 것>
■오른쪽 무릎에 약간 물이 차있음, 왼쪽이랑 비교했을때 아직까지도 무릎주변 열감있음
■가볍게 뛰기(오른쪽 다리가 지면에 디딜때마다 무릎에 통증이 옵니다)
■까치발(오른쪽 다리가 금방 떨립니다), 무릎꿇기(천천히해도 오른쪽 무릎에 딱딱한게 만져지면서 통증이 약간있음)
■오른쪽 무릎을 굽히거나 계단 오르고 내리는것도 동작을 조금 무리해서 빠르게 하면 통증있음
■앉은상태가 길어지면 오른쪽 오금, 종아리가 왼쪽에 비해 금방 뻐근해지고 잠시동안은 거동이 불편할정도로 아픔

저번주 토요일에 병원 재방문해서 관절동요검사도 했는데 오른쪽 무릎 밀리는건
다친 당일보다는 많이 좋아졌고 왼쪽이랑 큰 차이는 없다고 하시더라고요
무릎 거동에 대해 불편한 점을 얘기드렸더니 동네병원이라 MRI같은 정밀검사는 불가능하니 경과를 지켜보자고...
만약 이대로 거동에 문제가 있으면 큰 병원가서 인대 수술까지 고려해야한다는 대답만 돌아올뿐이었습니다

여기서 질문입니다

1. 지금 제 상태를 봤을때 MRI까지 찍어볼 필요가 있을까요? 아니면 이대로 그냥 경과를 지켜봐도 괜찮을까요?
(무리한 운동, 교통사고 등으로 부상을 입은적은 한번도 없습니다)

2. 무릎을 굽히는 동작을 하거나 오래 앉아있으면 오른쪽 오금, 종아리가 뻐근한 느낌은 인대때문인가요? 아니면 무릎에 차있는 물때문인가요? 육안으로 봤을때 살짝 부은정도인데 인체로 저절로 흡수되기도 하나요? 주사같은걸로 빼는게 좋을까요?

3. 타박상과 인대손상이 일상생활에 지장없을 정도로 회복되는 기간은 어느정도인가요?

4. 만약 인대 수술이나 재활치료 등을 고려해야한다면 적절한 시기같은게 있나요?
지금 괜찮겠지하고 부상을 방치하다가 그런 시기를 놓치기는 싫은데 몇년 뒤에도 계속 이런 상태면 어떡하죠..

전문가님의 좋은 답변 부탁드립니다

답변

Re : 무릎십자인대 손상 회복기간
김재호
김재호 [전문의] 서울에스재활의학과의원
하이닥 스코어: 179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1명
2021.11.16
질문자의 감사 인사 | 2021.11.16

명쾌한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한달정도 경과를 지켜보고 상의후에 정밀검사도 고려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하이닥 재활의학과 상담의 김재호입니다.

엑스레이상 뼈 이상없고
정형외과 전문의가 Rt PCL(우측 후방십자인대) 손상 의심하였으나
f/u 우측 슬관절 동요검사는 호전
기능적 불편함 유

1. 지금 제 상태를 봤을때 MRI까지 찍어볼 필요가 있을까요? 아니면 이대로 그냥 경과를 지켜봐도 괜찮을까요?
(무리한 운동, 교통사고 등으로 부상을 입은적은 한번도 없습니다)
=> 주어진 글만 읽고 MRI 찍어라, 안찍어도된다고 단언하는 전문의가 있다면 거짓말입니다.
정답은 손상의 정도에 따라 다르고요. 따라서 신체검사 기능검사 단순촬영 직접 보신 정형외과 전문의 의견이 가장 맞습니다.
즉 경과지켜보다가 호전되면 찍을 필요없고, 증상 호전 없다면 정밀검사 필요할 수 있음.

단순 염좌라면 MRI 찍을 필요는 없으나
신체검사나 기능검사에서 계속 양성으로 나오거나
PCL 손상이 회복이 안된다면 MRI 찍을 필요있음.

2. 무릎을 굽히는 동작을 하거나 오래 앉아있으면 오른쪽 오금, 종아리가 뻐근한 느낌은 인대때문인가요? 아니면 무릎에 차있는 물때문인가요? 육안으로 봤을때 살짝 부은정도인데 인체로 저절로 흡수되기도 하나요? 주사같은걸로 빼는게 좋을까요?
=> 인대염좌때문일 수도 있고
연부조직손상으로 인한 염증으로 인해 부종(물)때문에 그럴 수도 있습니다.
부종이 조금이라면 저절로 흡수되고요.
부종이 많다면 뽑는 경우도 있습니다.

3. 타박상과 인대손상이 일상생활에 지장없을 정도로 회복되는 기간은 어느정도인가요?
=> 타박상은 보통 2-3주
인대손상은 정도에 따라 다르지만 3주~6주 이상도 봅니다.
중요한 것은 손상후 4주 이상 증상이 지속되고
신체검사 기능검사에서 의심소견있다면 정밀검사 고려합니다.

4. 만약 인대 수술이나 재활치료 등을 고려해야한다면 적절한 시기같은게 있나요?
지금 괜찮겠지하고 부상을 방치하다가 그런 시기를 놓치기는 싫은데 몇년 뒤에도 계속 이런 상태면 어떡하죠..
=> PCL 자체만 손상된 경우는 보통 수술하지 않고요. 재활치료합니다.
무릎 수술은 응급이 아니기 때문에 동반손상이 심하더라도 부종이 빠지고 수술합니다.
재활치료 시기는 손상직후부터 수술후부터 가능합니다.

결론. 다른 정형외과 선생님도 아마 비슷하게 말씀주실 거 같고요.
중요한 건 진료보신 정형외과 선생님 의견과 모두 비슷할 겁니다.
원칙. 1. 무리하지 말고 보존적 치료받으면서 조금 지켜보다가 손상 1달 넘어도 전혀 호전없다면 MRI 고려하세요.
(보호대, 찜질, 진통소염제, 테이핑, 물리치료 등)
2. 만약 부종이 심하다면 초음파 정도는 할 수 있고 주사를 맞거나 물을 뺄 수도 있습니다.
3. 나는 돈이 상관없고 정확한 상태를 알고 싶다면 MRI 찍으세요.
(인대도 그렇지만 반월상연골판 손상도 흔합니다.)
4. MRI 결과에 따라
아주 심한 경우 정형외과 수술이 필요하거나
그렇지 않은 경우 비수술적 전문재활치료 - 운동치료 도수치료 충격파 프롤로 등
꾸준히 받으면 호전되는 경우가 많으니 걱정마세요.

슬관절 전문병원에서 진료보면
젊은 사람이 다쳤는데 돈이나 시간때문에 기능적 문제 방치하다가
수개월 혹은 몇년 지나서 그제서야 수술받고 재활치료 한참 받는 분들도 계시고요.
(이 경우 처음엔 손상이 심하지 않았는데, 괜찮다고 아무 치료 안 받고 방치하다가 조금씩 심해지는 거고요)

통증이 심하다고 왔는데 MRI 찍어보니 큰 문제없는 경우도 많습니다.
(이 경우 f/u 신체검사 기능검사 단순촬영 큰 문제 없겠죠.)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