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건강Q&A

질문

온몸을 돌아다니면서 콕콕쑤셔요


- 상담내용 : 안녕하세요
저는 2007년 1월에 자연분만으로 딸아이를 출산하게 되었습니다.

결혼을 하고나서 혹은 아이를 낳고나서 6개월정도까지는 멀쩡했습니다. 한데
 
2007년 7월 회사의 상사가 바뀌면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이 받았고 그러면서 증상이 시작된것 같습니다.

<증상이 나타난 순서>

첫번째
증상은 머리가 깨질것처럼 한달정도 아팠고 간혹 응급실에 간적도 있습니다. 병원에서 신경을 많이 써서 그러는것 같다며 신경안정제를 먹었습니다.

- 2007년 12월

두번째 증상은 컴퓨터 직종의 일을 했었는데 온몸을 돌아다니며 콕콕 쑤시는것 같고, 돌아다니는 부분이 틀려요(머리~발바닥까지),아팠다 안아팠다해요 
회사를 다닐때 좀 심할경우 키보드를 치면 손가락 콕콕 쑤시는것 때문에 나두 모르게 깜짝 깜짝 놀랄정도요. 
류마티스검사 및 전신 MRI를 찍어봤으나 아무이상이 업다고해요

- 2008년 5월

세번째 증상은 양쪽머리뒤쪽(귀 뒤쪽으로 튀어나온 부분이요)에 고무줄을 잡아땡겼다가 노면 튕그는 증상이 있어요 MRI(이상없음),뉴론틴처방을 받아봤는데 증상은 똑같아요

- 2009년

네번째 증상은 날씨가 많이 덥거나 출.퇴근시간에 사람이 많은 지하철을 타면 가슴이 답답해지면서 쭈그리고 앉아서 30~40분정도 움직이지를 못해요
(임신을 했었을때도 이 증상이 있었는데 임신해서 그런가보다하고 가볍게 넘겼어요.. 그런데 아이를 출산하고도 그러더라구요)
심장내과에서 심장초음파, 24시간 심전도검사를 해봤으나 아무 이상이 없다고해요

* 그 밖의 증상들

생리불순, 손발이 일반 차갑다고 하는 사람들보다 더 차요
불면증이 약간있고, 우울증도 약간있어요

-
몸이 아파서 3~4년에 걸쳐 병원을 돌아다니며 내과적인 검사부터해서 받아보았으니 스트레스인것 같다고만하고 뚜렷한 병명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우연히 아는분이 정신과정쪽으로 상담을 받아보라하셔서 올리게 되었습니다.

답변

Re: 온몸을 돌아다니면서 콕콕쑤셔요
정건
정건 [전문의] 정건연세정신과의원
하이닥 스코어: 265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2명
2010.02.01
안녕하세요. 하이닥 정신과 상담의 정건 입니다.

통증이 있어 병원에 가서 모든 검사를 다해도 원인을 찾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정신과적 평가가 필요 합니다.
 
사람 많은 지하철을 타면 가슴이 답답하면서 30-40분간 쭈구려 앉아 있게 되는 증상은 공황장애와 유사해 보입니다.
 
온몸을 돌아 다니며 콕콕 쑤시는 증상 때문에 정신과를 찾는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 신체화장애(통증장애)라는 병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가까운 병원을 찾아서 치료를 받는 것이 도움이 되실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답변

그런증상에대해어떠한치료를받으셨나요
비공개 프로필
프로필 비공개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1명
2016.07.08
상담하신증상에대해어떠한치료를받으셨으며
지금상황은어떤지요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