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운동상담

질문

남자 다이어트 관련 질문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올해로 서른인 남자입니다.

올바른 체중 감량법에 대하여 질문 남깁니다
현재 저는 174cm / 80kg이며, 직장을 다니고 있습니다.
직장은 일반 사무직이지만, 무거운 짐을 나를 일이 종종 있습니다.
그 외의 시간에는 거의 사무실에 앉아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통근에는 대중교통으로 한 시간 반 정도 소요됩니다.

제가 현재 하고 있는 운동과 생각중인 운동 계획을 말씀드리자면

현재: 주 1~2회 풋살 / 2시간 / 수, 토요일

운동 계획: 러닝 / 1시간~1시간 30분 / 5km~7km / 월, 화, 금, 일
식단 계획:
- 아침: 식사 불가능
- 점심: 샐러드 (시중에서 판매하는, 닭가슴살과 여러 종류의 야채가 함께 들어가있는 제품)
- 저녁: 샐러드+샌드위치 or 과일

그 외:
- 물 많이 마시기(일 2~3L)
- 야식, 밀가루, 군것질 줄이기
- 설탕, 탄수화물, 나트륨 섭취 줄이기

등이 있습니다.

작년의 경우 80kg 정도까지 체중이 올라갔다가, 한 달 정도 운동을 하니 60후반까지 단기간에 체중을 감량한 경험이 있습니다. 운동과 식단을 통해서 작년처럼 최대한 단기간에 체중감량을 이루고 싶은데, 직장생활이나, 운동계획, 식단 등의 측면에서 제가 무엇을 더 해야하고, 무엇을 자제하는게 좋은지 궁금하여 질문 남깁니다.

추가로, 퇴근하고 집까지 오면 18:30분쯤 되는데, 아무래도 퇴근에 시간이 오래 걸리다보니 집에 도착할 때 쯤이면 배가 고파
운동 의지가 현저히 줄어드는 경우가 잦은데 이를 극복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어떤게 있는지도.. 알려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답변

Re : 남자 다이어트 관련 질문드립니다
신승렬 하이닥 스코어: 71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22.08.09
질문자의 감사 인사 | 2022.08.14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안녕하세요. 하이닥 운동상담사 신승렬입니다.

단기간 체중감량은 건강측면에서 좋지 않습니다. 한달에 1~2kg체지방 감량의목표로 운동을 진행하시길 바랍니다.
늦은시간에 배가고프다면 소금물을 드셔서 허기만 달래시길 바랍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답변

Re : 남자 다이어트 관련 질문드립니다
김혜경 하이닥 스코어: 3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22.08.12
질문자의 감사 인사 | 2022.08.13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안녕하세요. 하이닥 영양상담사 김혜경입니다.

체중감량은 섭취량조절이 효과가 좋습니다.
이때 운동량을 늘리시면 오히려 허기짐을 느껴 섭취량조절에 방해가 될 수 있으니
일부러 늘리는건 개인적으로 권장하지 않습니다.
(아시겠지만 , 숫자비교로 한시간 뛰어야 쌀밥 한공기를 안먹은 것과 비슷합니다.)
탄수화물 비중이 낮은 식단으로 점심 저녁 합산해 1000kcal 미만 섭취만 유지하셔도 체중 감량하실 수 있습니다.
대신 부족한 필수영양소들을 채울 수 있게 영양제를 추가로 구성해서 드시기를 권합니다.

섭취량 조절에 도움이 되는 식품으로 계란, 토마토(방울포함),오이를 추천드리는데요 ,
노른자도 한두개는 드셔도 됩니다.
삶은계란 흰자를 끼니중 많이 섭취하시고 , 질리는걸 방지해 적당한 양념을 더하셔도 좋습니다.
양념을 더하라고 하는 이유는 질리지않고 오래 드실 수 있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과일은 당류가 높아 다이어트에 무조건 좋은 간식이라고 할 수 없는데요 ,
대신 방울토마토의 경우는 먹기도 편하고 , 열량도 낮으므로 집에 구비해두시고 수시로 드시기를 권해드립니다.

당류를 줄이는 식단을 습관화하시어 몸에 익으면 체중증가억제에 도움이 되실겁니다. :)

또한 , 직장을 병행하면서 다이어트를 하기에는 근무집중도 저하등으로 우려되는 부분들이 있기에
극단적인 운동과 식단의 다이어트는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운동이후에 보상심리로 더 드시지는 않으실거라 생각합니다. : )

다이어트에 조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