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Q. 비문증이 너무 심해서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입니다. 수험생이라 학업에 지장이 커서 수술을 고려 중입니다. 수술이 가능할까요?

눈이 불편한 남성

A. 비문증 수술은 국내에서 아직 보편화된 수술은 아닙니다. 단순한 유리체 절제술이고 수술 후 망막박리나 다른 합병증 등이 발생할 수 있으며 백내장 역시 비교적 빠른 연령대에 나타날 수 있습니다. 미국에서도 케이스가 정말 심각하고 본인이 절실하게 원하는 경우에 한해서 수술을 시행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단, 망막전막이나 망막박리 혹은 유리체 출혈 등 질환이 원인이라면 수술할 수 있습니다. 망막에 구멍이 생긴 상태인 망막열공이나 망막박리 증상이 있어 수술한다면 가스 주입술을 포함해야 하므로 1~2개월 정도 회복 기간이 필요합니다. 후유증으로는 일반 유리체 절제술의 일반적인 합병증이 모두 발생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증상을 견딜 수 있으면 견디는 것이 낫고 심하게 불편하다면 수술적 제거를 고려해볼 수 있습니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이정호 (안과 전문의) >

Smart tag : 비문증, 감각기관, , 안과, 성인, 망막병증
이 뉴스의 주제 구독하기 뉴스 추천하기

뉴스 작성자

이정호 사진 도움말이정호 안과 전문의
하이닥 의학기자 |

해당분야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평생 건강에 꼭 필요한 건강의학정보를 공유합니다.

뉴스 작성자

최정연 사진 최정연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

하루하루 더 건강하게. 건강해서 더욱 아름다운 당신과 늘 함께합니다.

네티즌 의견

하이닥 또는 SNS 로그인 후 댓글달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작성

0 / 300

작성된 댓글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