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건강Q&A

질문

체중이 증가하면서 관절의 통증이 생겼습니다

안녕하세요
26세 여성 키 154 몸무게 약 80kg이고 다리부종으로 통증이 있습니다.

2년전 부터 체중이 점차 증가하면서 2년동안 20kg가까이 체중이 불었습니다. 체중증가에대한 다른 검사나 진단은 받지 않았지만 해당시기때에 식습관변화와 운동량감소가 뚜렸하게 있어 다른 질병적인 걱정은 하지않았으나 체중증가로 인한 다리부종이 심합니다.

발목(특히 왼쪽)에는 관절의 뻣뻣함과 만졌을때 약간의 통증이 있고 고관절 안쪽 부근의 통증이 있으며, 저녁과 아침에 많이 부어있습니다. 정도는 양말을 벗으면 그 경계선 얕은정도가 아닌 깊이 패인듯 하며 손으로 눌렀다 떼면 하얀색->정상색으로 돌아오는 속도가 느린듯한 감(주관적)이 있습니다.

병원치료를 받아야 할까요?
아님 병원 치료없이 체중감량을 하면 나아질까요?

답변

Re : 체중이 증가하면서 관절의 통증이 생겼습니다
반동규
반동규 [전문의] 포이즌의원
하이닥 스코어: 112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0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17.03.20
안녕하세요, 하이닥 흉부외과 상담의 반동규 입니다.

일반적인 다리의 부종 및 저림 증상은 정맥순환 능력의 저하에서 나타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이야기 드리고는 하나 귀하의 경우는 2년 동안 20kg 가까이 체중 증가가 있었다 하니 정맥순환만의 문제로 보기엔 무리가 따를 것 입니다.

일단 체중이 늘어난 원인은 본인께서도 충분히 파악하고 계시리라 생각됩니다.

체중증가로 인해 움직임이 적어지면 순환 능력이 떨어지면서 부종 및 피로감이 쉽게 나타날수 있으며, 무엇보다도 다리가 지탱해야 하는 무게가 늘어난 만큼 고관절 및 무릎관절에도 무리가 있었을 것 입니다.

따라서 식단 조절 및 염분섭취 등의 노력을 통해 체중 감량을 해주시는 것이 우선이 되겠으며 이와 함께 꾸준한 운동 및 스트레칭, 마사지 등의 방법으로 정맥순환을 촉진시켜주는 것이 부종 완화에 아주 많은 도움이 될 것 입니다.

이러한 보존요법은 1~2주만에 효과가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체중 감량과 함께 꾸준히 시행 후 혈류개선이 이루어진 후 부터 증상의 완화를 느낄수 있는 만큼 꾸준히 관리해 주는 것이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근무시간 혹은 학업시간 중에 다리를 꼬고 앉거나 쪼그려 앉는 습관이 있으셨다면, 이 또한 개선을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앉아 있는 시간 중간중간마다 발목 돌리기를 비롯한 가벼운 스트레칭을 수시로 시행하시는 것이 좋으며, 정맥순환에 효과적인 의료용 압박스타킹을 착용하시는 것도 매우 좋은 방법이 됩니다.

이후에도 별다른 차도가 없다면, 혈관을 전문으로 하는 흉부외과 혹은 하지정맥류 병원을 방문하시어 자세한 진찰을 받아 보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문의에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답변

Re : 체중이 증가하면서 관절의 통증이 생겼습니다
전박근
전박근 [운동전문가] 주식회사 스포츠패나틱
하이닥 스코어: 21
이 답변에 동의한 전문가
1명
이 답변을 추천한 사용자
0명
2017.07.24
안녕하세요, 하이닥 운동상담사 전박근 입니다.



운동은 의심되거나 진단 받은 질병이 없다면 우리가 되지 않는 범위에서 서서히 늘려 최종적으로는

조금 강하게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운동 형태는 오래 지속할 수 있는 흥미와 취향에 맞는 운동 어떤 것이라도 좋습니다.

단 부상을 유발하는 격렬한 운동은 안전에 유의하시면서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체중으로 인한 관절의 부담이 있다면 체중이 관절에 온전히 실리지 않도록 하는 운동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중력의 영향을 덜 받을 수 있는 물 속에서 하는 운동은 관절의 부담을 덜 주게 됩니다.

혹은 자전거 역시 무릎에 부담을 줄여주며 강도를 조절할 수 있는 운동입니다.

강도는 최대능력의 60~85% 정도로 30~60분 지속할 수 있는 정도가 적당하며

빈도는 주 당 4~7회가 권장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